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테슬라 작년 4분기 48만대 인도…中비야디 53만대에 뒤져(종합)

연간 목표치 180만대 달성했지만 '글로벌 전기차 1위' 자리 내줘

테슬라 작년 4분기 48만대 인도…中비야디 53만대에 뒤져(종합)
연간 목표치 180만대 달성했지만 '글로벌 전기차 1위' 자리 내줘



(뉴욕=연합뉴스) 이지헌 특파원 =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2023년 한 해 전년보다 38% 늘어난 181만대의 차량을 고객에게 인도한 것으로 집계됐다.
테슬라는 앞서 제시한 연간 목표치는 초과 달성했지만, 4분기 판매량이 중국의 전기차 업체 비야디(比亞迪·BYD)에 따라잡히며 글로벌 전기차 판매 1위 자리를 내줬다.
테슬라는 2일(현지시간) 공개한 보고서에서 2023년 4분기 중 차량 48만4천507대를 인도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문가 예상치를 조금 웃도는 실적이다. 앞서 금융정보업체 LSEG가 집계한 4분기 인도량 전문가 예상치는 47만3천대였다.
2023년 연간으로는 총 180만8천581만대를 인도해 전년 대비 38%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테슬라는 지난해 10월 실적 발표에서 연간 인도량이 최소 180만대를 나타낼 것이라고 실적 전망을 제시한 바 있다.
생산량은 2023년 4분기 49만4천989대, 2023년 연간 184만5천985대로 각각 집계됐다.
앞서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전기차 생산량을 2022년 130만대에서 2030년까지 2천만대로 늘리겠다는 포부를 밝힌 바 있다.

한편 작년 4분기 순수 전기차 판매에서 중국의 비야디가 처음으로 테슬라를 추월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야디는 지난 1일 판매 실적을 공개하고 작년 4분기 순수 전기차 판매량이 52만6천409대라고 밝혔다.
비야디의 분기별 순수 전기차 판매량이 50만대를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테슬라의 인도량 48만4천507대도 제쳤다.
2022년도 4분기에는 비야디 전기차 판매가 43만2천대로, 테슬라의 43만5천대에 약간 못 미친 바 있다.
비야디는 작년 3분기 기준 총이익률(매출액에 대한 매출 총이익의 비율)에서도 테슬라를 제친 상태다.
작년 3분기 비야디 순이익은 104억1천300만 위안(약 1조9천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2.2% 급증했고, 총이익률은 22.1%에 달했다. 반면 테슬라 총이익률은 17.9%에 그쳤다.
블룸버그는 "비야디는 중국에서 출시한 다양하고 저렴한 모델에 힘입어 전기차 부문 새로운 1위사로 등극했다"라고 평가했다.
p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지헌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