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수출 역군GM한국사업장, 작년 46만 8,059대판매...2017년이후최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희수 기자] GM 한국사업장이 대한민국 수출 역군이 됐다. 2023년 완성차 연간 판매고가 전년 대비 76.6% 증가했는데, 그 대부분이 수출로 판매됐다. 

GM 한국사업장이 2023년 한 해 동안 총 46만 8,059대(완성차 기준)를 판매하며 2017년 이후 최대 연간 판매량을 기록했다. 전년과 대비하면 76.6%의 중가세다. 

GM 한국사업장의 2023년 연간 해외 판매는 총 42만 9,304대로, 전년 대비 88.5% 증가하며 2015년 이후 최대 판매를 기록했다. 특히,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전년 대비 37.2% 증가한 21만 3,169대가 팔렸고, 21만 6,135대가 판매된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함께 해외 판매 실적을 견인했다.

아울러, GM 한국사업장은 2023년 내수 시장에 전년 대비 4.1% 증가한 총 3만 8,755대를 판매했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가 실적을 리드한 가운데,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출시 이후 11월까지 국내 판매 중인 CUV 모델 중 독보적인 판매 1위 자리를 이어가고 있다.



GM 한국사업장은 12월 한 달간 총 5만 1,415대를 판매, 전년 동기 대비 116.0% 증가세를 기록했으며, 이는 2023년을 통틀어 월간 최대 판매 실적이다.

GM 한국사업장의 12월 해외 판매는 전년 대비 124.0% 증가한 총 4만 9,201대로, 21개월 연속 전년 동월 대비 성장을 이어감과 동시에 2023년 최대 월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는 12월을 기준으로 2013년 이후 최대 실적이기도 하다.

특히,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파생모델 포함)는 12월 한 달 동안 총 3만 248대가 해외 시장에 판매되며 실적을 견인, 출시 이후 최대 월 해외 판매량을 기록했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올해 2월 해외 시장에 처음 판매를 시작한 이후 6월과 7월에 이어, 9월부터 4개월 연속 월 2만 대 이상의 판매를 기록했다.

아울러,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파생모델 포함)는 12월 한 달 동안 해외시장에서 총 1만 8,953대 판매됐다. 트레일블레이저는 세련된 디자인과 뛰어난 상품성을 바탕으로 2023년 1월부터 11월까지 19만 4,838대(한국자동차모빌리티산업협회 집계 기준)를 해외 시장에 판매해 누적 수출 순위에서 1위를 기록, 글로벌 시장에서의 폭발적인 인기를 입증해 오고 있다.

한편, GM 한국사업장의 12월 내수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20.3% 증가한 총 2,214대를 기록했으며,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가 12월 내수 실적을 리드했다. 

GM 한국사업장 영업·서비스 부문 구스타보 콜로시(Gustavo Colossi) 부사장은 "지난 한 해 동안 GM은 물론 쉐보레와 GMC 브랜드에 신뢰와 성원을 보내주신 고객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지난해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GMC 시에라 등 다양한 신제품을 국내 시장에 선보였듯, 2024년 새해에도 국내 고객들에게 정통 아메리칸 감성, 혁신적인 기술, 프리미엄 서비스 등을 통해 긍정적인 모멘텀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100c@osen.co.kr


강희수(100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