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티아라 아름 "♥남친과 치유하고 웃으며 돌아올 것..악플러 적당히 하길"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장우영 기자]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이 남자친구에 대한 의혹을 다시 한 번 해명했다.

아름은 14일 재혼을 약속한 남자친구가 루머와 악플로 인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고 밝혔다.

아름은 “걱정이 되어 함께 저녁을 먹으려 갔었습니다. 그 후 헤어진 후 연락이 평소와 다르게 잘되지 않아 불안한 마음과, 걱정되는 마음에 언니와 함께 한걸음에 달려갔습니다. 하지만 제가 도착한 후에는 이미 늦었고 오빠는 우울증 약을 과다 복용해 쓰러져있었습니다”라며 “하루 종일 말도 안되는 이야기에 괜찮은 척 했지만 오빠가 그 며칠 사이 얼마나 힘들었을지 생각하면 마음이 너무 아픕니다”라고 밝혔다.

아름은 “아무리 생각해도 여기저기 지속되는 악성 댓글, 악플러들의 추측과 악플러들의 괴롭힘으로 인해 벌어진 일들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런 일들을 처음 겪다 보니 얼마나 아프고 두려웠을까 생각하면 지켜주지 못한 것 같은 마음에 눈물이 멈추질 않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아름은 “오빠가 깨어나고 안 깨어나고를 떠나 악플러들, 그리고 결정적인 글들을 올린 사람들 반드시 강력하게 처벌할 것입니다”라고 다시 한 번 경고했다.

특히 아름은 이날 한 네티즌이 남긴 ‘원본 글을 보고 왔는데 놀랐다. 각종 범죄에 사기 전과에.. 악플이 아니라 피해자들 증언글이던데 감성에 찬 호소보다는 확실한 증거를 확보해서 허위사실의 진위를 밝히는게 아름 님하고 남자친구분을 상처 안 받게 할 거 같아요’라는 댓글에 “병원에서까지 이런 글들을 보고는 할 말을 잃었습니다. 부디 더는 이런 가슴 아픈 말을 안 보게 해주세요. 저는 이 사람이 사람을 죽였어도 사랑합니다. 앞으로의 시간 동안 서로를 돌보며 치유하고 웃으며 돌아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 대응은 이런 댓글이나 글로 하지 않고, 알아서 하겠습니다. 걱정해 주시는 분들 감사합니다. 그리고 악플러 분들은 진짜 할 거 없으신 거 알겠는데 적당히 해주세요. 응원해 주시는 분들께는 정말 감사합니다”고 답글을 적었다.

한편 2019년 2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는 아름은 티빙 오리지널 ‘결혼과 이혼 사이’에 출연해 불화를 겪고 있고, 우울증을 앓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 10일 이혼과 재혼을 동시에 발표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이아름의 전남편과 관련된 발언 및 아동 학대에 대한 부분은 이혼 소송 중인 당사자의 일방적인 주장이고,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상황이기에 이아름 전남편에 대한 심각한 명예훼손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지적했다. 법의 판단이 있을 때까지 제3자가 섣불리 상황이나 진실을 판단해서는 안된다는 점에서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