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하동케이블카, 새해맞이 2024년 첫 일출 및 2023년 해넘이 행사 연다

하동케이블카 제공
경남 하동군 소재 하동케이블카는 새해맞이 2024년 갑진년 첫날인 1월 1일 새해 일출 행사와 2023년 해넘이 행사를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하동케이블카는 새해의 시작을 함께하고자 2024년 1월 1일 오전 5시 30분부터 선착순으로 방문객들의 탑승을 시작하여, 금오산 정상에서 일출을 감상할 수 있는 특별 행사를 마련하고 있다.

이에 앞서 2023년 12월 31일에는 한 해를 마무리하는 해넘이 행사를 진행하며 이를 위해 운영종료시간을 기존 17시보다 1시간 반 늘려 18시 30분까지 특별 운영한다고 전했다.

하동케이블카 측에 따르면 하동의 10경 중 제1경인 금오산은 하동케이블카를 통해 노인이나 어린이, 장애인 등도 쉽게 찾을 수 있는 곳으로 남해 다도해의 풍광을 한눈에 볼 수 있어 한 해를 마무리하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할 수 있는 일출 명소로 꼽힌다.



일출이 시작되면 통영과 사천, 남해, 하동 30㎞에 달하는 전경이 한눈에 들어온다. 쪽빛 바다 위로 징검다리처럼 뿌려진 솔섬, 방아섬, 굴섬 등은 여운을 남기며 번뜩인다. 눈을 뒤로 돌리면 지리산 천왕봉과 반야봉, 노고단도 볼 수 있으며, 특히 남해 최고봉에서 바라보는 다도해 섬 사이로 솟아오르는 일출은 방문객들에게 기억에 남는 순간을 남길 것으로 보인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1월 1일 새해 일출 행사에 참가하는 방문객들에게 금오산 정상에서는 진교면 청년회에서 준비한 떡국이 무료로 제공되며, 하동케이블카 주차장에서는 상촌 울타리회에서 준비한 오색 어묵 무료 나눔 행사와 더불어 하동 케이블카에서는 핫팩을 준비하여 방문객들의 추위를 달래줄 예정이다.

하동케이블카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새해 하동에서 진행하는 가장 큰 첫 번째 행사로 이를 위해 하동의 유관 기관들과 협력하여 해맞이객들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고, 특별한 순간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또한 행사 당일 SBS모닝와이드에서 생중계로 일출 장면이 방송될 예정이니, 신년 행사에 참여하지 못하신 분들도 집에서 편안하게 감상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 특별한 일몰과 일출 행사에 참가하는 분들은 추운 날씨에 대비하여 핫팩과 마스크, 모자, 장갑, 목도리, 털신발, 담요, 그리고 추억을 담을 카메라와 셀카봉을 준비해 오길 권장한다”고 덧붙였다.

자세한 사항은 하동케이블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명수(seo.myong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