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中 이어 칠레 북부 규모 5.7 지진 발생…다른 중남미 국가도 지진

칠레 북부 타라파카 지역에서 2일(현지시간)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유럽지중해지진센터(EMSC)에 따르면 타라파카 지역의 지하 103㎞ 지점에서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2일 규모 5.7 지진이 발생한 칠레 타라파카 지역. 사진 EMSC 캡처

다른 중남미 국가 도미니카공화국에서도 이날 지진이 발생했다. 신화 통신에 따르면 독일지구과학연구소(GFZ)는 도미니카공화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났다고 밝혔다.

앞서 중국 남서부 원난에서도 규모 5.0의 지진이 발생했다. 중국 지진대망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36분쯤 남서부 윈난 더훙주망시에서 규모 5.0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북위 24.26도, 동경 98.08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10㎞다. 중국 관영통신 신화사는 이날 오전 4시까지 인명 피해는 접수되지 않았다면서도 주택과 전기 시설이 일부 파손됐다고 전했다. 주택 144채가 지진으로 파손됐고 주민 1927명이 긴급 대피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최초 지진 발생 후 규모 4.0 등 모두 세 차례의 여진이 발생했다.






한지혜(han.jeehy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