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中, 양자 컴퓨팅 반도체서도 도약?…"서방에 판매…영향력 확대"

스핀Q "독자 R&D로 QPU 양산…핵심 기술 완벽히 터득"

中, 양자 컴퓨팅 반도체서도 도약?…"서방에 판매…영향력 확대"
스핀Q "독자 R&D로 QPU 양산…핵심 기술 완벽히 터득"

(홍콩=연합뉴스) 윤고은 특파원 = 중국이 자체 개발한 양자 컴퓨팅 반도체를 서방과 중동에 판매하며 양자 컴퓨팅 역량에서 도약을 이뤘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30일 중국 관영 매체 과학기술일보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선전에 본사를 둔 기업 스핀Q는 최근 중동의 한 익명의 과학 연구 기관에 초전도 양자 컴퓨팅 반도체 QPU를 처음으로 납품했다. 스핀Q는 아울러 해당 바이어와 기술 교류도 진행했다.
해당 소식은 중국 양자 컴퓨팅 반도체들이 미국과 그 동맹들에 판매된 직후 전해졌으며, 양자 컴퓨팅 분야에서 중국의 영향력이 갈수록 커지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SCMP는 설명했다.
2018년 설립된 스핀Q는 초전도 양자 컴퓨터 연구·개발(R&D) 센터와 초전도 양자 반도체 생산 라인을 구축하고 QPU를 생산했다.
스핀Q의 창업자인 샹진건 최고경영자(CEO)는 과학기술일보에 "초전도 양자 칩을 납품하는 것은 양자 컴퓨팅에서 우리의 기술과 혁신을 보여주며 이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협력하겠다는 우리의 약속을 나타낸다"고 말했다.


스핀Q는 중국 양자 컴퓨팅 업계에서 가장 빠르게 해외 시장에 진출한 기업 중 하나다.
이 회사의 양자 컴퓨팅 제품이 이미 미국, 캐나다, 호주, 영국, 독일, 스위스, 노르웨이. 러시아, 일본 등 5대륙으로 뻗어나갔다고 과학기술일보는 전했다.
샹 CEO는 앞서 지난 9월 또다른 관영매체인 21세기 비즈니스 헤럴드에 "글로벌 관점에서 미국이 양자 정보 산업을 선도하고 있고 중국이 2위를 차지하고 있지만 기술 발전 격차는 그리 크지 않다"고 주장했다.
양자 기술은 양자의 물리적 특성을 활용해 기존 기술의 한계를 뛰어넘는 성능을 가능하게 할 획기적 기술이다.
양자컴퓨터 프로세서는 데이터를 동시다발로 처리할 수 있어 현존하는 전통 컴퓨터로는 결코 해결할 수 없는 문제를 풀 수 있는 '꿈의 기술'로 불린다.
또 양자 통신은 물리적으로 해킹이 불가능해 유선·무선·위성 통신에서 초(超)신뢰도 암호통신을 실현할 수 있게 한다.
중국은 2016년 8월 세계 첫 양자통신 위성 '모쯔'(墨子·묵자)호를 발사하는 등 양자 과학에 공격적으로 투자해왔다.
스핀Q는 표준 초전도 양자 칩을 양산하는 것은 복잡한 설계, 큐비트(양자컴퓨터의 정보를 담는 단위)의 일관적이고 안정적인 작업 보장 등의 이유로 어렵지만 자신들은 독자적인 R&D를 통해 이를 해결하는 핵심 기술을 완벽히 터득했다고 밝혔다.
과학계에서는 중국이 양자 암호 기술에서 세계 최고 수준에 올랐다고 평가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미국은 2021년 11월 국가 안보를 위협한다는 이유로 퀀텀C텍, HFNL 등 양자 기술과 관계된 12개 중국 기업에 대한 제재를 발표했다
이어 지난 8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미국의 사모펀드와 벤처 캐피털 등 자본이 중국의 첨단 반도체와 양자 컴퓨팅, 인공지능(AI) 등 3개 분야에 대해 투자하는 것을 규제하는 행정명령을 발표했다.
prett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윤고은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