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억2000만원 넘는 초대형 산삼…생김새 희귀해 심마니 깜짝

지리산에서 발견된 줄기 4개 초대형 산삼. 사진 한국전통심마니협회
지리산에서 줄기 4개를 올린 형상의 초대형 산삼이 발견됐다.

19일 한국전통심마니협회에 따르면 최근 50대 약초꾼 A씨는 경남 산청군 지리산 자락에서 산삼 여러 개가 하나로 뭉친 듯한 형태의 산삼 한 뿌리를 발견했다. 이 산삼은 뿌리 무게만 성인 네 명이 복용할 수 있는 150g에 달한다.

산삼은 보통 한 개의 줄기를 올리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토양이 좋거나 영양분이 넘쳐나는 경우 두 개의 줄기를 올리는 경우가 간혹 있다. 하지만 이번처럼 네 개의 줄기를 올리는 경우는 매우 드물다.

해당 산삼은 형태가 기이해 전체를 해부하지 않는 이상 수령(나이)을 추정할 수 없다. 비슷한 무게의 일반 산삼과 비교했을 때 감정가는 1억2000만원 이상일 것으로 예상된다.



정형범 한국전통심마니협회 회장은 "이번에 발견된 산삼은 뿌리가 크다 보니 많은 광합성 작용을 위해 네 개의 줄기를 올렸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김지혜(kim.jihye6@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