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LG디스플레이, 사무직도 자율 휴직 시행…"고정급 50% 지급"

LG디스플레이 파주공장 전경. 뉴스1

LG디스플레이가 생산직에 이어 사무직 직원을 대상으로 자율 휴직 제도를 시행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는 조만간 사무직 전원을 대상으로 희망 휴직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희망자에 한해 3∼12개월간 쉬는 방식으로 고정급의 50%를 지급한다.

사무직 인원 휴직 규모는 100여명 수준으로 예상된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해 11월부터 생산직 직원을 대상으로 유급 휴직도 시행하고 있다.

또 사업구조 개편에 따라 일부 인원을 계열사로 전환 배치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다.

이 같은 조처는 인력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재무 건전성을 회복하기 위한 자구책으로 풀이된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해 2분기 4883억원의 영업손실을 낸 데 이어 3분기에도 7593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증권가에서는 4분기에도 LG디스플레이가 6000억원대 영업적자를 기록했을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LG디스플레이는 LCD 업황 악화에 따라 지난해 말 경기도 파주의 7세대 TV용 LCD 생산공장 가동을 중단하는 등 사업구조 재편에 속도를 내고 있다.





현예슬(hyeon.ye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