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6740만원 BMW' 내놓은 편의점…실제 설 선물로 팔렸다

벤츠 E클래스, BMW 5시리즈. 사진 이마트24 제공
프리미엄 선물을 선호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편의점 설 선물로 3.27캐럿 다이아몬드, 벤츠 E 클래스, BMW 5시리즈를 선보였던 이마트24가 이 가운데 BMW를 판매했다.

이마트24는 설 선물로 선보인 BMW 520i MSP가 판매됐다고 18일 밝혔다. 이마트24에서 6740만원 상당의 BMW 차량을 구매한 고객은 30대 남성으로, 서울 지역에서 구매가 이뤄졌다. 추가로 4명이 구매 상담을 진행 중이다.

김상현 이마트24 서비스플랫폼팀 MD는 "이마트24에서 수입 외제차를 판매하는 것은 처음"이라며 "기본 차량 할인가에 이마트24에서 준비한 할인 혜택까지 더해져 고객들에게 좋은 기회가 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명절을 앞두고 프리미엄 이색 상품을 판매한 편의점은 이마트24뿐 만이 아니다.

세븐일레븐은 100만원대 고가 와인 5병과 프리미엄 유모차 2대를 판매했다.

GS25는 프리미엄 위스키 달모어 21년(178만원)이 1병, 부나하벤 25년(129만원)이 3병 판매됐고, 골드바의 경우 3억원 가량 매출을 올렸다고 밝혔다.

CU는 리무진을 선보였으나 아직 판매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정혜정(jeong.hyejeo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