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다보스포럼에 등장한 현대 친환경차 “부산 엑스포 유치 지원”

스위스 다보스에서 제네시스 전기차가 인근을 순회하면서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원에 나섰다.사진 현대차

현대자동차그룹이 16~20일(현지시간)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 연차총회에 차량 지원을 통해 부산 세계박람회(부산 엑스포) 유치 활동에 나선다. 다보스포럼으로 전 세계 정·재계, 학계의 인사들이 모여 글로벌 현안을 논의하는 행사로, 올해는 윤석열 대통령을 포함해 2700여 명이 참석한다.

현대차는 행사 기간 중 현지에서 ‘2030 부산 세계박람회’ 홍보 문구가 새겨진 차량 58대를 운영할 계획이다. 제네시스 G80 전동화 모델 18대, GV60 8대, GV70 전동화 모델 4대, 싼타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15대 등 친환경차 45대를 투입한다. ‘세계의 대전환, 더 나은 미래를 향한 항해’라는 부산 엑스포의 비전에 맞추기 위해서다.

싼타페 PHEV는 다보스 시내 주요 행사장과 기차역, 숙소 지역 등을 순회하는 셔틀 차량으로 운행할 예정이다. 제네시스 등은 주로 한국 주요 기업 대표단 등의 전용 차량으로 쓰인다. 현대차 관계자는 “다보스 시내를 오가며 자연스럽게 부산 엑스포를 알릴 것”이라고 기대했다.

현대차는 기상 변화와 긴급 상황에 대비한 안전 관리 방안도 마련했다. 차량 안전을 전담하는 기술팀이 현지에 상주하고, 지원 차량에는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 및 겨울용 타이어를 적용했다. 다보스 인근에 현대차 전용 전기차 충전소도 확보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현대차그룹의 친환경차 경쟁력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부산 엑스포 유치 지원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강기헌(emckk@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