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틀에 한 대 판매” 이석이 현대차 영업부장 ‘판매거장’ 올라

이석이 현대자동차 천안서부지점 영업부장. 현대차에서 17번째 누적 판매 5000대를 기록한 판매거장이 됐다. 사진 현대차
현대자동차는 이석이(55) 충남 천안시 천안서부지점 영업부장이 누적 5000대 판매를 달성해 ‘판매거장’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판매거장은 누적 판매 5000대를 돌파한 직원에게 주어지는 영예로, 이 부장 전까지 16명만 이름을 올렸다.
이 영업부장은 1993년 현대차에 입사해 29년 만에 기록을 달성했다. 1년에 평균 172대를 판 기록으로, 이틀에 한 대를 판 셈이다. 이 영업부장은 “내 차를 구매한다는 마음으로 고객에게 정성을 쏟은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6000대 이상 판매거장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1년에 평균 172대 팔아…역대 17번째 거장
현대차는 누적 판매 대수에 따른 판매 명예 포상 제도를 운영 중이다. 2000대‧3000대‧4000대‧5000대 달성 시 각각 판매장인‧판매명장‧판매명인‧판매거장 칭호를 부여한다. 현대차는 지난해 11월에는 김성곤(59) 경남 창원시 마산동부지점 영업이사가 누적판매 6000대를, 7월에는 이양균(60) 경기도 평택시 안중지점 영업이사가 7000대를 각각 달성했다고 밝혔다.


김 이사는 33년 동안 한 해 평균 182대를, 이 이사는 32년 동안 한 해 평균 219대를 팔았다. 6000대 이상부터는 다른 칭호가 없어 판매 기록만 발표한다. 6000대 이상을 판 영업 직원은 현재 김 이사를 포함해 다섯 명, 7000대 이상을 판 직원은 이 이사 한 명뿐이다.


기아는 누적 판매 실적에 따라 스타(2000대)·마스터(3000대)·그랜드마스터(4000대)·그레이트마스터(6000대)라는 명예 칭호를 부여한다. 2021년 6월 홍재석 충북 충주시 충주지점 영업부장에게 역대 세 번째 그레이트마스터 칭호를 부여한 이후에는 공식 발표가 없었다. 홍 부장은 31년 만에 6000대를 판매했다. 한 해 평균 194대를 판 셈이다.




김민상(kim.minsa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