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기고] 블랙아이스 부르는 습설 한파, 추돌사고 예방법은?

[OSEN=강희수 기자] 겨울철 한파에 하루 강원도 산간 지역을 중심으로 60cm가 넘는 폭설이 내렸다. 더구나 이번 눈은 물기를 많이 머금은 '습설'이었다. 습설에 한파가 겹치면 블랙 아이스가 형성되면서 교통사고 위험도를 크게 높인다. 

습설로 인해 형성된 블랙아이스 교통사고는 1차 사고보다 2차 연쇄 추돌사고가 더 치명적이라 무섭다. 한파와 폭설에 대비해 블랙 아이스 도로의 안전운전법을 숙지할 필요가 있다.

▲습설 한파는 블랙 아이스 도로 제조기 

블랙 아이스는 도로의 스펀지 현상으로 밤사이 투명한 얼음이 도로를 코팅 결빙시킨 상태를 일컫는다. 한파가 닥친 날의 새벽이나 심야시간대에 주로 발생하고, 일반 도로보다 약 5도씨 정도가 낮은 터널 출입구, 교량 위, 강가, 산모퉁이 한파 도로는 특히 위험하다. 블랙아이스가 발생하기 쉬운 도로는 우회하고 안전거리를 확보해야 한다. 블랙 아이스 빙판길은 눈이 쌓인 미끄러운 도로보다 더 많은 사고가 발생하는데 제동, 급가속, 과속은 2차 추돌사고를 높인다 .

▲1차는 접촉사고지만 2차는 연쇄 추돌사고로 눈길에서 핸들이 꺾여 있는 상태에서 출발하게 되면 앞바퀴의 회전 각도로 인해 저항을 받아 헛돌게 된다. 눈길일수록 커브 진입 전에 감속해야 하고, 커브 진행 중에는 절대로 변속해서는 안 된다. 미끄러운 눈길에서의 급제동과 급핸들 조작은 사고로 이어진다는 점을 생각해서 앞차와의 차간 거리는 충분히 유지해야 한다. 1차는 접촉사고이지만 2차 미끄럼은 제어가 어려운 추돌사고 위험이 있다. 

▲눈길 미끄럼 핸들 반대 방향 조작은 위험, 브레이크는 더블식으로 눈길에 타이어가 미끄러지면 핸들을 차체가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틀어 스핀 (spin)을 방지한다. 본능적으로 반대 방향으로 급히 핸들을 꺾기 쉬운데, 작동과정에서 직진 때 미끄럼 현상이 발생해 역효과가 생긴다. 만약 얼어붙은 노면에서 공회전 되면 후진과 전진을 가볍게 2~3번 반복해 본다. 안되면 바로 긴급출동을 요청하고 동승자들이 차를 밀고 당기는 과정에서 또 다른 2차 사고 위험도 있으므로 반복 동작은 피한다.

브레이크는 두세 번 정도 더블로 밟아서 타이어가 미끄러지지 않도록 제동해야 한다. 물론 엔진 브레이크를 곁들여 써 주는 것도 좋다. 특히 습설로 인한 얼음 위에 또 눈으로 덮인 경우가 가장 위험하다.

▲공업용 염화칼슘은 “왕모래 미끄럼” 조심해야 눈길에 제설용으로 뿌려지는 염화칼슘은 공급 부족과 가격 때문에 제설용이 아닌 공업용이 대부분이다. 용해 속도가 떨어지기 때문에 왕 모래알 효과로 인해 눈 녹은 도로에서 급제동하면 눈길과 같은 미끄럼이 발생된다. 염화칼슘이 뿌려진 도로라고 해서 급가속, 급출발은 금물이다. 가급적 앞차가 통과한 자국을 따라 달리는 것이 안전하고 대형차와 낙하물이 있는 화물차는 피한다.

▲눈길에서는 연료 소모가 심하므로 연료는 가득히 폭설로 인한 연쇄 추돌사고 등으로 도로가 차단되고 교통을 예측하기 어려운 돌변 상황에 대비해야 한다. 평소 도로보다 가혹 조건인 눈길에서는 서행과 잦은 브레이크 작동, 공회전으로 연료 소모가 크므로 눈길 운행에서는 연료량을 절반 이상을 항시 유지하고 주유시에는 가득히 채우는 것이 좋다. 

▲스노우체인 30km/h 넘게 달리면 효과 반감된다. 30~40km/h 이상 주행하면 체인이 절손돼 바퀴 집(휠 하우스)이나 차체를 손상하기 때문에 속도를 준수해야 하고 눈 녹은 도로에서는 반드시 체인을 탈거해야 한다. 도로에 끊어진 체인을 잘못 지나가면 바퀴에 감겨서 조향장치 부품인 등속조인트를 손상하거나 순간적으로 차가 미끄러진다. /자동차시민연합 임기상대표 


강희수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