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내일이면 20억 날아간다…전주서 산 로또 주인 안 나타나나

지난해 1월 추첨한 당첨금 20억 원의 로또복권 주인이 1년 가까이 나타나지 않고 있다. 16일까지 받지 않으면 당첨금은 복권기금으로 귀속된다.

제공 동행복권
15일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에 따르면 지난해 1월 15일 추첨한 제998회차 로또복권 1등 당첨자가 당첨금을 수령하지 않았다.

당첨금은 20억7649만원9657원이다. 당첨 번호는 '13, 17, 18, 20, 42, 45’으로, 해당 당첨번호를 판매한 곳은 전북 전주시에 위치한 복권 판매점이다.

깉은 회차 2등 당첨금 역시 주인이 수령하지 않았다. 2등 당첨 금액은 7835만8478원으로 보너스 번호는 '41'이었다. 구입 장소는 부산 동구의 복권 판매점이다.

로또복권 당첨금은 지급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 수령해야 한다. 제998회차 로또복권은 지난해 1월 15일에 추첨했기 때문에, 당청금의 지급 만료 기한은 16일까지다.

지급 기한이 지난 당첨금은 관련 법률에 따라 전액 복권기금에 귀속된다. 귀속된 기금은 소외계층 복지 사업, 저소득층 장학 사업, 문화재 보호 사업 등에 쓰인다.



천인성(guchi@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