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K-벤처기업의 힘 …CES 최고혁신상 20곳 중 5곳이 한국기업

CES 2023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5∼8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3'에서 국내 벤처·창업기업 111개사가 CES 혁신상을 받아 역대 최다 실적을 냈다고 10일 밝혔다.

CES 혁신상은 주최 측인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혁신 기술과 제품에 수여하는 것이다.

올해 혁신상으로는 디지털헬스·스마트시티·로봇공학 등 28개 분야 434개사, 609개 제품이 선정됐다.

이 가운데 국내 벤처·창업기업은 19개 분야 111개사, 121개 제품이 상을 받았다. 업력 7년 이내 스타트업이 91개사에 달했다.

CES 혁신상을 받은 국내 벤처·창업기업은 2019년 7개사에 불과했으나 2022년 71개사로 크게 늘었고 올해 40곳 더 늘었다.

87개사(78%)는 팁스(TIPS), 사업화지원 등 중기부의창업지원사업에 참여한 이력이 있는 기업이었다.

분야별로 보면 디지털헬스에서 32개(26%) 제품이 수상해 가장 많은 혁신상을 탔다.

소프트웨어&모바일앱에서는 25개(20%) 제품이 수상했다.

가장 혁신적인 기술과 제품을 보유한 기업에 수여하는 '최고혁신상'은 전 세계 20개사가 수상했다.

국내 벤처·창업기업으로는 지크립토, 닷, 마이크로시스템, 버시스, 그래핀 스퀘어 등 5개사가 수상자로 이름을 올렸다.

블록체인 온라인 투표앱을 만든 지크립토는 중기부의 예비창업·초기창업·창업도약 패키지 등 성장단계별 창업지원사업을 통해 스케일업(규모 확대)에 성공한 사례이기도 하다.

CES 2023에서 중기부가 마련한 'K-스타트업관'에 참여한 기업 51곳 중 14개사가 혁신상을 받았다.

스마트 도어락 제품을 개발한 라오나크, AI 치매 진단 및 건강 추적 솔루션을 만든 세븐포인트원, 모듈형 로봇팔을 개발한 슈퍼노바 등이다.

이영중기부 장관은 "우리 스타트업이 CES에서 계속 좋은 성과를 내고 특히 CES 2023에서 역대 최대 성과를 낼 수 있었던 것은 기업의 혁신적인 노력과 더불어 정부의 지원이 함께한 결과"라고 말했다.



김은빈(kim.eunb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