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스페인산 계란 15일 공급…설 대비 비축계란 1500만개 푼다

서울의 한 대형마트 달걀 매대의 모습. 뉴스1

농림축산식품부는 스페인산 신선란 121만개를 시범적으로 수입해 이르면 15일부터 시중에 공급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현재 계란 수급은 안정적인 상황이지만 1월까지 철새 유입이 계속돼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퍼질 경우 수급 상황이 악화될 수 있다는 판단 때문이다.

축산물품질평가원 축산유통정보에 따르면 9일 기준 계란(특란 30구) 가격은 6627원으로 1년 전(6435원) 가격보다 소폭 상승했다.

이에 따라 농식품부는 향후 본격 수입 시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기 위해 국영무역을 통해 스페인에서 신선란 121만개를 시범적으로 수입하기로 결정했다.

시범 수입 물량은 10일부터 국내에 순차적으로 도착해 이르면 15~16일 소비자가 직접 구매할 수 있도록 홈플러스와 식자재 업체에 공급될 예정이다.

수입되는 계란은 수출국의 위생 검사를 거치고 국내에서도 위생검사를 실시해 안전성에 문제가 없는 경우에만 통관 절차를 거치게 된다. 식용란 선별 포장업체를 통해 물 세척과 소독, 난각 표시 등을 거친 후 시중에 유통된다.

스페인산 계란은 시중에서 주로 유통되는 국내산 계란과 같은 황색란이다.

하지만 국내산 계란은 껍데기(난각)에 10자리(산란 일자+농장 고유번호+사육환경)로 표시하는 반면 수입산은 농장 고유번호 없이 5자리(산란 일자+사육환경)로 표기된다. 포장재에도 원산지가 표시되므로 소비자도 수입 계란 여부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정부는 고병원성 AI 확산 등에 따라 계란 수급 상황이 불안해질 경우 스페인뿐 아니라 미국 내 AI가 발생하지 않은 주(州) 등으로부터 부족한 신선란 물량 수입을 검토할 계획이다.

아울러 설 성수기 동안 계란 비축 물량 1500만개를 집중적으로 방출해 국내 계란 가격 안정을 도모할 방침이다.





현예슬(hyeon.ye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