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CES 2023] 보쉬의 묵직한 존재감, "우리는 안다, 자율주행의 시작은 '센서'라는 걸"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희수 기자] 미래 자동차의 청사진에서 자율주행을 빼놓는 글로벌 기업은 하나도 없다. 그런데 알고보면 모든 자율주행의 시작은 센서다. 세계적인 정밀 부품업체 보쉬가 'CES 2023'에서 낸 울림이 묵직하게 파고드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보쉬는 오늘날 널리 사용되는 센서 유형 중 하나인 MEMS(Microelectromechanical) 센서 분야의 선구자이자 시장의 리더이다.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CES 2023에서 보쉬 그룹 이사회 멤버 타냐 뤼케르트(Tanja Rückert)는 "우리는 MEMS 센서를 1995년에 생산하기 시작했다”며 “지난 5년 동안 우리는 과거 전체 기간의 센서 생산량을 달성했다"고 말했다.

27년 전 MEMS 센서 제조를 시작한 보쉬는 그 동안 총 180억 개가 넘는 MEMS 센서를 생산했다. 첨단을 강조하는 요즘 차량에는 평균 22개의 MEMS 센서가 장착돼 있다.

시장 조사 및 전략 컨설팅 회사 욜 그룹(Yole Group)에 따르면, 보쉬는 세계 1위 MEMS 센서 제조사이다. MEMS 센서에 대한 전 세계 연간 수요는 현재 335억 개에서 2027년 약 490억 개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증가하는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보쉬는 드레스덴(Dresden)과 로이틀링겐(Reutlingen)의 웨이퍼 팹에 큰 투자를 하고 있다. 2026년까지 센서 개발 및 생산을 포함한 반도체 사업에 30억 유로를 투자할 예정이다. 

보쉬는 MEMS 센서를 최초로 자동차 산업에 적용했고, 현재도 이 업계에서 선도적인 센서 제조 업체로 존재한다. 보쉬 센서는 차량 내비게이션을 지원하고 에어백 및 ESP 시스템을 제어하며 주행 안전, 편안함, 편의성,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광범위한 보조 기능들을 지원한다.

자율주행 단계에 가면 센서의 중요성은 거의 절대적이다. 자동차가 주변 환경을 보고 이해하는 '눈'의 구실을 센서가 한다. 보쉬는 자율 주행을 위한 다양한 레이더, 라이다, 비디오 및 초음파 센서를 제공하고 있다.

MEMS 센서는 가전 제품에서도 중심적인 역할을 한다. 예를 들어, 스마트폰의 압력 센서는 기기의 고도를 몇 센티미터 이내로 정확히 찾아낼 수 있다. 긴급 상황에서 최초 구조자가 조난에 처한 사람이 어느 층에 있는지 매우 빠르게 알 수 있다. 

CES 2023에서 보쉬는 미국 소비자 기술 협회(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CTA)로부터 최고 혁신상(Best of Innovation Award)을 수상한 라이드케어(RideCare) 컴패니언 솔루션을 포함한 다수의 새로운 센서 기반 혁신을 선보인다.

보쉬 라이드케어(RideCare) 컴패니언 네트워크 모빌리티 솔루션.

보쉬 라이드케어(RideCare) 컴패니언 네트워크 모빌리티 솔루션.


'라이드케어(RideCare) 컴패니언'은 차량 탑승자의 '안전'에 기여한다. 스마트 카메라, 무선 SOS 버튼,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서비스로 구성된 커넥티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솔루션은 차량 내부 및 외부 모니터링을 가능하게 해준다. 차량 탑승자들은 사고 또는 다른 위험한 상황 발생 시 언제든지 보쉬 담당자에게 연락할 수 있다.보쉬 담당자는 비디오를 통해 차량을 살펴보고 상황을 파악해 필요한 경우, 신속하게 지원을 요청할 수 있다. 라이드케어(RideCare) 컴패니언은 택시 또는 차량 호출 운전자들에게 소중한 안전망 역할을 해준다.

오프-존(off-zone) 충돌 감지 시스템.

오프-존(off-zone) 충돌 감지 시스템.


'오프-존(off-zone) 충돌 감지'도 신 개념이 들어갔다. 이 시스템은 차선을 변경하거나 교차로를 건널 때 종종 발생하는 측면 충돌 시 차량 탑승자들을 보호한다. 새로운 소프트웨어 알고리즘과 결합된 스마트 센서는 측면 충돌 시 정확한 충격 각도를 빠르고 안정적으로 감지하고 적시에 생명을 구하는 에어백을 작동시켜 사고의 결과들을 완화한다.

혁신 중의 혁신은 '퀀텀(양자) 센서'다. 

퀀텀(양자) 센서는 향후 판을 뒤엎는 혁신 분야로 손꼽힌다. 퀀텀(양자) 센서는 오늘날의 MEMS 센서보다 1,000배 더 정확한 측정을 가능하게 해준다. 인간의 신경계 질환조차 보다 쉽고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다.

보쉬는 퀀텀(양자) 센서의 상용화를 주도하고 이 시장을 개발하기 위해 2022년에 자체 스타트업을 설립했다.

보쉬 그룹 이사회 멤버 뤼케르트(Rückert)는 “앞으로 3년 동안 우리는 보쉬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에 100억 유로를 투자할 계획”이라며 “현재 4만 명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인력도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CES에서 보쉬는 차세대 MEMS 센서를 선보인다. 이들은 이전 모델들보다 더 정확하고 견고하며 효율적인 전력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피트니스 트래커에 설치 시 착용자의 개별 움직임에 맞게 조정되는 프로그래밍이 가능하고 AI를 지원하는 BHI360/BHI380 관성 센서는 이전 제품보다 크기는 절반이며 전력도 절반만 소비한다.

공기 중 미세먼지 농도와 오염을 측정하는 공간 절약형 설계의 새로운 BMV080 미세먼지 센서 또한 현재 시장에 출시된 제품보다 최대 450배 더 작다. 또, 몇 센티미터의 고도 변화를 측정해 턱걸이 또는 팔굽혀펴기를 감지할 수 있는 BMP585 기압 센서는 이전 세대 모델 대비 85% 적은 에너지를 필요로 하며 견고성 또한 3배나 강화됐다. /100c@osen.co.kr


강희수(100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