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기아는 290만 3,619대 판매, 내수-수출 모두 증대

[OSEN=강희수 기자] 기아가 2022년 한해 동안 기아는 290만 3,619대를 팔았다. 내수-수출 모두 판매량이 증대했다. 

국내에서 54만 1,068대, 해외에서 236만 2,551대가 팔려 총 판매대수는 2021년 대비 4.6% 증가했다. 2021년과 비교해 국내는 1.1% 증가, 해외는 5.4% 증가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45만 2,068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셀토스가 31만 418대, 쏘렌토가 22만 2,570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쏘렌토로 6만 8,902대가 판매됐으며 봉고Ⅲ(6만 4,826대), 카니발(5만 9,058대)이 뒤를 이었다.

승용 모델은 K8 4만 5,650대, 레이 4만 4,566대, K5 3만 1,498대, 모닝 2만 9,380대 등 총 18만 684대가 판매됐다. 

쏘렌토와 카니발을 포함한 RV 모델은 스포티지 5만 5,394대, 셀토스 4만 3,095대 등 29만 2,425대가 판매됐다.

상용 모델은 봉고Ⅲ와 버스, 트럭을 합쳐 6만 7,959대가 판매됐다.

해외에서는 역시 스포티지의 저력이 대단했다. 스포티지가 39만 6,674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이 되었고 셀토스가 26만 7,323대, K3가 20만 1,037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재확산, 반도체 부품 수급 차질, 물류 대란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유연한 반도체 배분과 차량 생산 일정 조정, 2세대 니로와 더 뉴 셀토스 등 경쟁력 있는 신차 출시 등으로 글로벌 판매가 성장세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는 브랜드 가치 제고, 고객 중심 조직문화 내재화, PBV 사업 실행체계 구축, EV 플래그십 모델(EV9) 출시 등 변화와 혁신을 위한 도전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바탕으로 기아는 올해 국내 58만 5,120대, 해외 261만 4,880대 등 글로벌 320만대 판매를 목표로 세웠다.

한편 지난달 기아는 2021년 12월 대비 13.7% 증가한 23만 6,874대를 판매했다. /100c@osen.co.kr


강희수(100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