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컴투버스, 하나금융-교보-교원에서 각각 40억 원 투자 유치

컴투스 제공.

컴투스 제공.


[OSEN=고용준 기자] 지난해 8월 SK네트웍스로부터의 첫 투자를 받았던 컴투버스가 하나금융그룹-교보문고-교원그룹으로부터 각각 40억원씩 추가 투자를 유치해 누적 투자 금액을 160억 원으로 늘렸다.

컴투스의 메타버스 전문 기업 컴투버스는 3일 하나금융그룹 교보문고 교원그룹으로부터 각각 40억 원의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컴투버스는 설립시 컴투스, 위지윅스튜디오, 엔피로부터 유치한 150억 원의 초기 자본금과 함께 외부 투자 유치를 통해 추가로 160억 원을 확보하게 됐다.

컴투버스는 글로벌 메타버스 시장 공략을 위해 국내 유수의 기업들과 파트너십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SK네트웍스, 하나금융그룹, 교보문고, 교원그룹이 전략적 투자사로 참여해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사업 공동체를 조성하게 됐다.

해당 기업과는 이미 업무 약정을 체결하고 기업별 사업 분야 역량을 메타버스에 접목하는 협력을 준비해오고 있으며, 이번 전략적 투자를 계기로 컴투버스 활성화를 위한 사업 추진에 더욱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하나금융그룹과는 메타버스 뱅킹과 메타버스금융 사업을 위한 기술 교류를, 교보문고와는 메타버스 서점과 책을 바탕으로한 문화콘텐츠 전달 공간 및 작가와의 커뮤니티 제공, 교원그룹과는 다양한 교육생활문화 사업을 가상 세계를 통해 서비스하는 협업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여러 파트너 기업들의 메타버스 오피스 구축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컴투버스는 지난해 8월 SK네트웍스와 첫 번째 투자 파트너십을 체결했으며,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서비스를 가상 세계를 통해 선보이는 공동 사업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이번 하나금융그룹, 교보문고, 교원그룹으로부터의 추가 투자 유치를 통해, 컴투버스가 추진하고 있는 메타버스 월드의 성장과 발전에 더욱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된다.

컴투버스 이경일 대표는 “최근 투자 불황기 속에서도 이 같은 투자 유치는 컴투버스가 제시하는 사업 비전과 경쟁력을 인정받은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컴투버스의 미래를 함께 만들어갈 투자 기업들에 진심으로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현재 컴투버스는 다양한 산업 분야와의 열린 협업을 추진하고 있으므로, 더욱 다양한 기업들의 컴투버스 참여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 scrapper@osen.co.kr


고용준(scrapper@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