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CES 혁신상’ 수상… 역대 29개 최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임재형 기자] 삼성전자의 C랩 스타트업들이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발표한 ‘CES 2023 혁신상’에서 29개로 역대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해 22개의 혁신상을 수상한 C랩 스타트업은 올해 7개의 수상 내역을 늘리며 기술성, 혁신성을 인정 받았다.

28일 삼성전자는 CTA가 발표한 ‘CES 2023 혁신상’에서 C랩 스타트업들이 29개 부문 수상으로 역대 최다 기록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보유한 CES 혁신상 수상 노하우를 C랩 스타트업에 공유해 더 많은 스타트업들이 CES 혁신상을 수상하고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8년 8월부터 향후 5년 간 외부 스타트업 300개, 사내벤처 과제 200개를 육성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후 삼성전자는 총 506개의 스타트업을 선발해 지원하고 있다. 이중 ‘C랩 인사이드’는 삼성전자가 창의적 조직문화를 확산하고 임직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지난 2012년부터 도입한 사내 벤처 프로그램이다.

‘C랩 아웃사이드’는 ‘C랩 인사이드’의 운영 노하우를 사외로 확대해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2018년 신설한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이다. ‘C랩 아웃사이드’에 선발된 스타트업들에는 사업 지원금, 디지털 마케팅, 재무 컨설팅 등의 맞춤형 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해 사업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삼성전자와의 사업 협력 방안 모색부터 투자 유치, CES·KES와 같은 국내외 IT 전시회 참가 기회 제공 등 전폭적인 지원을 하고 있다.

아웃사이드 460개, 스핀오프 61개 등 총 521개 C랩 스타트업들의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1조 3400억 원이며 창출한 일자리는 8700여개에 달한다. 또한 20개사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아기유니콘200 육성사업’에 뽑혔으며, 3개사는 ‘예비유니콘’으로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오는 2023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23’에 올 한 해 C랩이 육성한 사내벤처와 외부 스타트업들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라스베이거스 ‘베네시안 엑스포’내 스타트업 전시관인 ‘유레카 파크’에 ‘C랩 전시관’을 마련해, 임직원 대상 사내 벤처 프로그램인 ‘C랩 인사이드’의 우수 과제 4개와 외부 스타트업 대상 프로그램인 ‘C랩 아웃사이드’로 육성한 스타트업 8개를 함께 전시한다.

이번 ‘C랩 전시관’에 참여하는 스타트업 8개사 중에서는 뉴빌리티, 포티파이, 엔닷라이트, 셀리코, 플라스크, 뤼튼테크놀로지스, 카티어스 등 7개사가 혁신상을 수상했다. ‘C랩 인사이드’에서 스핀오프한 스타트업 및 ‘C랩 아웃사이드’를 졸업한 스타트업 18개사도 2개의 최고혁신상과 20개의 혁신상을 수상했다.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 박학규 사장은 “역대 최다인 29개의 CES 혁신상 수상으로 C랩 스타트업들의 기술력을 세계적으로도 인정받았다”며 “C랩 스타트업들이 해외로 적극 진출해 한국 스타트업의 우수성을 알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lisco@osen.co.kr


임재형(lisco@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