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SKT, 5G 서비스-기술 경쟁력 입증… 글로벌 시상식 석권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제공.


[OSEN=임재형 기자] SK텔레콤이 수준 높은 5G 서비스, 첨단 인프라 기술에 힘입어 연말 글로벌 시상식을 석권했다.

4일 SK텔레콤은 영국 런던에서 열린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 온라인으로 개최된 ‘리딩 라이트 어워드 2022’에서 각각 차세대 코어망 기술, 5G 서비스로 수상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ICT 연구기관 ‘인포마’가 주관하는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는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ICT 분야 대표 시상식이다.

SK텔레콤은 네트워크 가상화 기술을 선도한 기업에게 주어지는 ‘최우수 가상화 혁신’ 분야에서 수상했다. 시스템 경량화를 통해 초고속·대용량의 5G 서비스 제공에 적합한 코어망을 상용화하고, 패킷 가속 처리·경로 최적화·다중 흐름 제어 등 최신 기술들을 고도화한 사례로 주목받았다.

SK텔레콤은 이번 수상으로 ‘글로텔 텔레콤 어워드’에서 6년 연속 수상 행진을 이어갔다. 지난 6년 동안 5G 상용화 및 연구 개발 성과, VR 서비스, IoT 솔루션, 네트워크 가상화 기술 등으로 다양한 수상부문을 두루 섭렵하며 사업 역량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SK텔레콤은 세계적인 모바일 어워드인 ‘리딩 라이트 어워드 2022’에서도 ‘올해의 5G 서비스 사업자’로 선정됐다. ‘리딩 라이트 어워드’는 세계적인 통신 분야 전문 매체 라이트리딩이 매년 각 분야 최고의 통신사업자 및 서비스에 수여하는 상이다.

SK텔레콤은 세계 최고 수준의 5G 속도와 품질을 기반으로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이고 빠르게 5G 커버리지를 확보해 전국 단위 서비스를 제공하는 측면, 오픈랜 생태계 조성과 5G 옵션4 기술·유무선망 고도화 등 5G 진화기술 분야에서 혁신을 선도하고 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성장형 인공지능 서비스 A.(에이닷)을 통해 모바일 환경에서 고객의 다양한 일을 처리해주고 콘텐츠도 제안해주는 한편, 이동통신 사업자 최초의 메타버스 앱 ‘이프랜드’ 등으로 고객에게 폭넓은 서비스 경험을 제공한 점을 인정받았다. 

강종렬 SK텔레콤 ICT 인프라 담당은 “세계 통신기술을 선도하는 앞선 기술력으로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연구개발과 상용화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lisco@osen.co.kr


임재형(lisco@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