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반려동물용 ‘볼보 세이브 시트’, ‘뉴욕 프로덕트 디자인 어워드 2022’ 실버 수상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희수 기자] 볼보자동차의 안전 철학은 사람을 넘어 반려동물까지 향한다. 차량 탑승 시 반려동물 보호하는 ‘볼보 세이브 시트(Volvo Save Seat)’가 ‘뉴욕 프로덕트 디자인 어워드 2022(NY Product Design Awards)’ 자동차 액세서리(Vehicle Accessories) 부문에서 실버상을 수상했다. 

디자인도 디자인이지만 기획 자체가 신선하다. 사고 시 반려동물도 충격으로부터 보호해야겠다는 발상이 남다르다. 

‘뉴욕 프로덕트 디자인 어워드’는 국제상 협회(International Awards Associate, IAA)에서 주관하는 제품 디자인 어워드로, 실용적이고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더 나은 일상을 만드는데 기여한 제품을 선정한다. 2022년 어워드에는 24개국에서 총 800개 이상의 작품이 출품됐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제작한 ‘볼보 세이브 시트(Volvo Save Seat)’는 반려동물의 특징과 습성을 섬세하게 고려했다는 점에서 브랜드의 핵심 가치인 안전을 반려동물까지 확장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볼보 세이브 시트 개발에는 반려견과 생활 중인 브랜드 앰배서더 배우 김무열, 윤승아 부부 및 설채현 수의사가 참여해 제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볼보 세이브 시트는 작은 충격에도 크게 다칠 수 있는 반려동물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내부 시트는 카시트 고정용 크래들과 분리해 일상 생활에서 반려동물 소파로도 활용 가능한데, 차량 탑승 시 반려동물에게 익숙한 환경을 제공해 불안감을 최소화한다. 또한 시트는 지퍼 개폐가 가능한 메시 소재로 제작돼 반려동물은 언제든지 주인을 볼 수 있고, 주인은 반려동물의 상태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이번 수상을 기념해 볼보 세이브 시트를 브랜드 공식 온라인 편집숍 볼보 라이프스타일 숍 홈페이지에서 11월 28일부터 한정 수량 추가 판매한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세일즈 마케팅 총괄 이만식 전무는 “고객의 반려동물까지 생각하는 볼보자동차의 세심한 고민과 노력이 좋은 성과를 얻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삶에 특별한 가치를 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100c@osen.co.kr


강희수(100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