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손흥민 지우기' 북한, 월드컵 개막식서 BTS 정국 무대 쏙 뺐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지난 20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에서 월드컵 공식 사운드트랙 '드러머스'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뉴스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경기 장면을 방영할 때 한국 대표팀 주장 손흥민의 경기는 제외했던 북한이 2022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소식을 전하면서도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의 언급은 삼갔다.

조선중앙통신은 21일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소식을 알리며 "대회 주제가가 울려 퍼지는 속에 대회의 공식 상징물들이 등장하였다"고 보도했다.

다만 정국이 개막식 공연에서 공식 OST(공식 사운드트랙) '드리머스'(Dreamers)를 불렀다는 사실은 언급하지 않았다.

정국은 전날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월드컵 개막식에서 '드리머스'를 부르며 하이라이트 무대를 장식했다. 한국 가수가 다른 나라에서 열리는 월드컵 개막식에서 주제가를 부른 건 처음이었다.

조선중앙TV는 이날 저녁 뉴스에서 "국제축구연맹 2022년 월드컵경기대회가 20일 카타르에서 개막됐다"고 전하며 카타르와 에콰도르의 개막전을 2~3분 분량으로 편집해 방송했다.

그러면서 "붉은색 경기복을 입은 팀이 카타르팀", "이 경기에서는 에콰도르팀이 2 대 0으로 카타르팀을 이겼다" 등 경기 결과도 간략하게 소개했다.

한편 북한은 이번 월드컵 예선 출전을 중도 포기했다. 북한은 2019년 9월 시작한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에 참여해 그해 10월 15일 평양에서 한국 대표팀과 맞붙었지만, 이듬해 4월 아시아축구연맹(AFC)에 공문을 보내 코로나19 우려를 이유로 남은 경기를 포기한다고 알렸다.




정혜정(jeong.hyejeo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