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툭하면 말다툼하던 이웃, 둔기로 살해하려 한 70대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수년간 말다툼을 하는 등 갈등을 빚어온 이웃을 살해하려 한 70대 노인이 경찰에 구속됐다.

21일 전남 영광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79)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오전 11시경 영광군의 한 마을 골목에서 동갑인 이웃 B씨를 둔기로 때려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는다.

머리를 심하게 다친 B씨는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치료받고 있다.

사건 당일 A씨는 평소 감정이 좋지 않던 B씨와 골목에서 우연히 마주치자 언쟁을 벌인 뒤 밀치고 폭행했다.

경찰은 사건 이틀 전 A씨가 B씨에게 전화를 걸어 협박한 정황 등을 토대로 살해할 의도가 있었다고 판단했다.
A씨와 B씨는 소소한 말다툼을 시작으로 3년간 갈등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전에도 A씨는 B씨를 폭행해서 처벌받은 전력이 있다.

경찰은 두 사람 간 갈등이 끊이지 않고 추가 범죄가 우려되자 정신병원 입원, 타지역 자녀 집 거주 등 조치로 A씨를 B씨와 분리하려고 시도했다.

B씨에게는 신변 보호용 스마트워치를 지급했다.

이번 사건은 A씨가 B씨에게 사과하겠다며 자녀를 설득해서 마을에 돌아온 사이 벌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수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A씨를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하수영(ha.su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