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BTS 정국+손흥민 만났다, 월드컵 개막식 무대 앞두고 찰칵

BTS 정국이 축구대표팀 손흥민과 대표팀 유니폼을 들고 선수들과 단체사진을 찍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2022 카타르월드컵 개막식 무대에 서는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한국축구대표팀 훈련장을 찾았다.

대한축구협회는 20일(한국시간) “전날 정국이 카타르 도하의 알에글라 훈련장을 방문했다. 대표팀 훈련을 앞두고 짧게 5분 정도 단체사진 촬영을 했다. 가벼운 인사와 파이팅을 전했다”고 밝혔다.

벤투 감독과 악수를 나누는 정국. 사진 대한축구협회
정국은 파울루 벤투 한국 대표팀 감독과 악수를 나눴다. 손흥민(토트넘)과 유니폼을 함께 들고 선수들과 단체 사진을 찍었다. 정국은 “선수 분들이 안 다쳤으면 좋겠다. 저 뿐만 아니라 멤버들, 모든 국민 여러분, 우리나라 사람들이 응원하고 있으니 힘내셔서 꼭 원하는 좋은 결과를 얻었으면 좋겠다”고 응원 메시지를 남겼다.

이어 정국은 “저도 무대를 앞두고 있는데 선수 분들을 생각하면서 열심히 무대에 서도록하겠다. 진짜 다치지 말고 파이팅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대표팀 유니폼을 든 정국. 사진 대한축구협회

앞서 정국이 부른 카타르월드컵 OST(공식 사운드트랙) 제목 ‘드리머스’(Dreamers)가 지난 19일 공개됐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팬 커뮤니티 위버스와 공식 SNS를 통해 곡 제목과 포스터를 공개했다. 정국의 ‘드리머스’는 K팝 솔로 가수가 처음 단독으로 부른 월드컵 공식 사운드트랙으로 알려졌다.

정국은 한국 시각 오는 20일 오후 11시 40분 열리는 개막식에 참석해 ‘드리머스’ 첫 무대를 꾸민다.




박린.이세영(rpark7@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