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EU, 자체 위성 인터넷 추진…"외부의존 줄여 전략적 자율성"

2027년까지 107개 인공위성 구축 계획 유럽내 격차 해소·북극 등 전략지와 연결도 강화

EU, 자체 위성 인터넷 추진…"외부의존 줄여 전략적 자율성"
2027년까지 107개 인공위성 구축 계획
유럽내 격차 해소·북극 등 전략지와 연결도 강화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유럽연합(EU)이 60억 유로(약 8조3천억원) 규모의 인공위성 인터넷 시스템 구축에 17일(현지시간) 합의했다고 로이터, DPA 통신 등이 보도했다.
27개 EU 회원국 대표들로 구성된 유럽의회와 유럽 이사회는 EU 행정부 격인 집행위원회가 지난 2월 제안한 위성 통신 시스템 구축계획에 이날 합의했다.

EU의 이 계획은 독자적으로 우주와 통신 부문을 강화하고 외국 기업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기 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유럽의회의 앙겔리카 니블러 의원은 "유럽의 더 많은 전략적인 자율성을 위해 중요한 발걸음"이라고 말했다.
티에리 브르통 EU 집행위원은 역사적인 합의라고 평가했다.
EU 집행위는 사업 추진을 위한 60억 유로의 자금 중 24억 유로는 2027년까지 EU 예산에서 투입하고 나머지는 민간 부문 투자를 통해 조달하기를 바라고 있다.
이 사업은 유럽 내 무선 고속 인터넷의 격차 해소와 아프리카, 북극 등 전략 지역과의 연결성 확보도 염두에 두고 있다.
로이터 통신은 이 사업이 추진되면 2025∼2027년에 170개의 저궤도 위성이 발사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EU는 전략적인 우주 기반시설로 갈릴레오 위성항법시스템과 지구 관측용 코페르니쿠스 프로그램을 추진한 바 있다.
ev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경수현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