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러시아, 카자흐에 백두산 호랑이 기증키로…"야생보호구역 방사"

러시아, 카자흐에 백두산 호랑이 기증키로…"야생보호구역 방사"



(알마티=연합뉴스) 김상욱 통신원 = 러시아가 '백두산 호랑이'로 잘 알려진 아무르 호랑이를 카자흐스탄에 기증한다.
러시아 정부는 아무르 호랑이의 개체수 확대를 위해 암수 두쌍을 카자흐스탄에 무상제공키로 했다고 자콘 등 현지 매체가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는 지난 9월 블라디보스토크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한 카자흐스탄 관리들이 러시아 측과 '야생호랑이 개체 보존 및 번식 촉진을 위한 관리 전략 양해각서'를 체결한 데 따른 것이라고 이들 언론은 전했다.
이들 호랑이는 러시아에서 도착하는대로 알마티 주의 발하쉬 호수 부근에 위치한 '일레 발하쉬' 야생보호구역으로 옮겨질 예정이다.
호랑이들은 415헥타르가 넘는 광활한 '일리 발하쉬' 야생보호구역에서 노루와 멧돼지 등 야생동물을 사냥하며 현지 환경에 적응할 것으로 알려졌다.
세리칼리 브레케셰프 카자흐스탄 환경부 장관은 "앞으로 기증받을 호랑이 관리 방안 로드맵을 수립하고 있다"며 "모든 사전 준비작업이 끝나는 2025년께 첫 아무르 호랑이를 자연보호구역으로 옮겨와 풀어놓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향후 호랑이들이 야생보호구역에서 서식하며 개체 수가 늘어나더라도 주변 주민들을 포함한 사람들의 안전에 위협이 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했다.
almatykim67@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상욱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