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검찰, ‘TV조선 재승인 고의 감점 의혹’ 방통위 또 압수수색

지난 9월 23일 검찰이 압수수색 중인 정부과천청사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 건물에 직원들이 오가고 있다.   연합뉴스.
검찰이 2020년 종합편성채널 ㈜조선방송(TV조선) 재승인 심사 과정에서 심사 점수를 고의로 낮췄다는 의혹과 관련,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서울북부지검 형사5부(박경섭 부장검사)는 이날 경기 과천시 방통위 청사에 수사관들을 보내 관련 증거를 확보하고 있다.

지난 2020년 3월 종편 재심사에서 TV조선은 재승인 기준을 넘겼지만, 중점 심사 사항인 방송의 공정성과 공적책임 등 항목에서 기준에 미달해 ‘조건부 재승인’을 받았다.

지난 9월, 감사원으로부터 관련 자료를 넘겨 받은 검찰은 일부 심사위원들이 TV조선 점수를 고의로 낮춘 것으로 보고 지난 9월 방통위 청사와 심사위원들을 압수수색하며 본격 수사에 착수한 바 있다.



정시내(jung.sina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