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재무적 손실 없어”…컴투스홀딩스, 엑스팔라 투자자 보호 방안 마련

컴투스홀딩스 제공.

컴투스홀딩스 제공.


[OSEN=고용준 기자] 컴투스홀딩스가 FTX 사태와 관련해 엑스팔라 투자자 보호에 나섰다.

컴투스 그룹은 14일 FTX 거래소와 관련해 직접 투자한 바가 없어서 재무적 손실은 전혀 없다고 밝혔다. 또한 컴투스홀딩스가 주도하는 글로벌 블록체인 메인넷 엑스플라가 최근 발생한 FTX 사태와 관련해 다양한 지원책을 검토하고 있다.

엑스팔라 팀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FTX 거래소에 최종 마이그레이션된 엑스팔라 코인이 안전하게 보관되어 있으며 출금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FTX에 최대한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고 공지했다.

특히 FTX 사태 관련 엑스팔라 투자자들의 보호를 최우선 과제로 삼고 다양한 지원책을 논의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엑스팔라 투자자에 대한 신속한 보호를 위해 자체적인 대안도 마련하고 있다. 검토 중인 방안은 ‘관리 제안’ 승인을 거쳐 예비 항목으로 배정된 엑스팔라 리저브 물량을 FTX 내의 엑스팔라 투자자들에게 우선 지급하는 방안이다. 엑스팔라 팀은 출범 당시 비상사태 발생 가능성 등을 전제로 전략적 대응을 위해 리저브 물량을 배정한 바 있다.

다만 엑스팔라 투자자들의 소유 증명과 지급 방식에 대한 법률, 기술적 검토 등이 필요하기 때문에 일정 부분 시간이 소요되거나 진행이 불가능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 scrapper@osen.co.kr


고용준(scrapper@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