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인천 검암2지구 녹물 민원 빗발…"소화전 방류 중 수압변화 탓"

사진 인천광역시상수도사업본부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20일 인천 서구 검암2지구 주택가에서 녹물이 나와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는 데 대해 사과했다.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까지 인천 서구 검암동 검암2지구 일대 주택과 상가에서 녹물과 붉은 수돗물이 나온다는 민원이 150건가량 접수됐다고 밝혔다.

이와 대해 상수도사업본부는 오는 10월 예정된 공촌정수장 전동밸브 교체를 위해 진행할 수계전환(물흐름 바꿈)에 앞선 사전 작업으로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1시 40분까지 소화전 방류를 하던 중 예상치 못한 수압 변화로 인해 이런 현상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검암2지구에 수돗물을 공급하는 400㎜ 주 관로는 현재 서구 공촌정수장에서 물을 끌어오는데 해당 정수장은 밸브 교체로 인해 10월 5∼6일 가동이 중지될 예정이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이 기간 남동·수산 정수장에서 수돗물을 끌어오기 전 관로 끝쪽에 남아 있는 정체수를 미리 제거하기 위해 이번 방류 작업을 시작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로 인해 현재 검암2지구에서 수돗물을 급수받는 2300여 세대가 영향을 받는 것으로 추정된다.

상수도사업본부는 현재 추가적인 소화전 방류 조치를 통해 수질 안정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늘 중 수질 안정화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해당 수돗물이 공급되는 아파트와 학교 등에 저수조 유입 밸브를 차단해달라고 안내했다"면서 "녹물이 나오는 세대에서는 수전의 필터를 빼고 수돗물을 충분히 방류한 후에 사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응길 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예상치 못한 흐린 수돗물 발생으로 불편을 겪고 계신 검암2지구 주민들께 대단히 죄송하며, 수질이 조속히 안정화될 수 있도록 관련 조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예슬(hyeon.ye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