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조해진 “해외직구 마약 단속, 5년새 12배 증가”

인천시 중구 인천본부세관 특송물류센터에서 관계자가 물품의 바코드를 찍고 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연합뉴스
최근 5년 사이 마약밀수 단속실적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해외직구’ 마약밀수 등 ‘특송화물·국제우편’ 마약밀수의 단속도 폭발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조해진 국민의힘 의원실이 20일 관세청으로부터 받은 ‘2016년 대비 2021년 마약밀수 단속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 5년 사이 연간 마약밀수 총단속 건수가 382건에서 1054건으로 2.8배, 중량 면에서는 5만36g에서 127만2474g으로 약 25배, 금액 면에서는 887억 원에서 4499억 원으로 약 5배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신종 마약밀수 유형으로 떠오르는 해외직구의 주요 통로인 ‘국제우편·특송화물’ 마약밀수의 단속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먼저 국제우편 마약밀수의 단속 증감 추이를 살펴보면 건수 면에서 240에서 780으로 약 3.3배, 중량 면에서 1만5732g에서 19만3306g으로 약 12배, 금액 면에서 187억 원에서 368억 원으로 약 2배 증가했다.

특송화물도 건수 면에서 60건에서 177건으로 약 3배, 중량 면에서 6163g에서 12만1405g으로 약 20배, 금액 면에서 28억 원에서 808억 원으로 약 29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 의원은 “국제우편과 특송화물이 더욱 급증할 것으로 보여 마약밀수도 덩달아 늘어날 것 같다”며 "위를 위해 급변하는 밀수환경변화에 발맞춰 인력보강도 반드시 해야 하고, 마약탐지기(이온스캐너) 같은 첨단과학 장비도 빨리 구비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배재성(hongdoya@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