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경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우범기 전주시장 송치

우범기 전북 전주시장이 지난 3일 오후 전북경찰청에서 '선거 브로커 연루 의혹' 관련 조사를 마친 후 나오고 있다. 우 시장은 시민·사회단체로부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당했다. 연합뉴스
TV 토론회 등에서 허위사실을 공표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우범기 전주시장이 경찰에 송치됐다.

19일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열린 TV 토론회에서 이른바 '선거 브로커'에 대해 알지 못한다는 투로 답한 혐의를 받는 우범기 전주시장을 이날 송치했다.

당시 경쟁 후보가 "선거 브로커와 만나거나 연락을 주고받지 않았느냐"고 질의하자, 우 시장은 "너무 많은 사람을 만나서 잘 모르겠다"는 식으로 답변했다.

금전·조직 동원을 미끼로 전주시장 후보자를 매수하려 했다는 선거 브로커 의혹은 지난 지방선거를 뒤흔든 핵심 이슈였다.

이후 지역 시민·사회단체는 우 시장과 연락을 주고받았다는 내용 등이 담긴 선거 브로커의 녹취를 근거로 '후보자가 토론회에서 허위 사실을 말했다'며 우 시장을 경찰에 고발했다.

우 시장은 경찰 조사에서 줄곧 선거 브로커와의 유착설을 부인했으나 경찰은 관련 진술과 증거를 토대로 혐의가 있다고 봤다.

전북경찰청 관계자는 "관계 법령 검토를 거쳐 오늘 피고발인에 대한 사건을 송치했다"며 "구체적 진술이나 사건 내용은 공개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하수영(ha.su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