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디즈니+에 훌루 통합"…디즈니, 단일 스트리밍 검토

"디즈니+에 훌루 통합"…디즈니, 단일 스트리밍 검토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콘텐츠 제국' 월트디즈니가 디즈니+와 훌루 등 자사의 여러 스트리밍 서비스를 하나로 통합하겠다는 구상을 공개했다.
밥 체이펙 디즈니 최고경영자(CEO)는 14일(현지시간) 골드만삭스 주최 통신·미디어 콘퍼런스에서 이러한 방안을 설명했다고 15일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체이펙 CEO는 스마트 기기에서 디즈니+와 훌루가 별도 애플리케이션으로 제공되기 때문에 시청자가 다소 불편을 겪고 있다며 스트리밍 서비스를 하나의 앱으로 합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단일 스트리밍 서비스를 위해 미디어그룹 컴캐스트가 소유한 훌루 지분을 최대한 빨리 사들이겠다고 밝혔다.
현재 훌루는 최대 주주인 디즈니의 스트리밍 자회사이지만, 컴캐스트 산하 NBC유니버설이 지분의 3분의 1을 갖고 있다.
WSJ 등 외신은 디즈니가 2019년 합의에 따라 컴캐스트 지분을 2024년부터 사들일 수 있지만 양사가 훌루 지분 평가액을 놓고 신경전을 벌일 수 있다고 전망했다.
jamin7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윤섭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