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왜 대화 피해"…헤어진 여친 흉기 찌른 10대 고등학생 자수

폴리스라인 이미지그래픽
대화를 피한다는 이유로 헤어진 여자 친구를 흉기로 찌른 10대가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헤어진 여자 친구를 흉기로 찌른 혐의(살인미수)로 고등학생 A군을 조사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A군은 13일 오후 10시 30분께 전주시 완산구 중노송동 길거리에서 10대 B양의 배 등을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군은 지난달 B양과 헤어진 뒤 B양이 대화를 회피하자 이러한 범행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A군은 범행 1시간 20여분 뒤 경찰에 자수했다.

B양은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죄질이 나빠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보람.김준희(lee.boram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