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경찰 "추석 연휴 교통사고 전년 대비 28.6% 감소"

뉴스1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해제된 후 처음 맞은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 교통량 대비 교통사고와 사망자 수가 모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청은 연휴 기간(9일 0시~12일 0시) 일평균 교통사고는 334건으로 전년(468건) 대비 28.6% 줄었고, 사망자는 6.2명에서 5.8명으로 6.5% 감소했다고 12일 밝혔다.

음주운전 단속에 걸린 사람은 총 1669명으로 전년(1313건) 대비 27.1% 증가했다. 기타 법규 위반은 1만156명으로 전년(7999건) 대비 27% 늘었다.

경찰은 사고 다발 지점에서 순찰을 강화한 결과 음주운전과 과속·난폭운전 등의 단속 건수가 늘었다고 설명했다.

추석 연휴 기간 일평균 전체 112 신고는 5만8725건으로 지난해(5만9126건)와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이 가운데 아동학대 신고는 전년 대비 13.8% 줄었는데, 경찰은 가정폭력 재발 우려 가정과 아동학대 사건을 전수 모니터링하고 예방 활동한 결과라고 평가했다.

보이스피싱 피해 신고는 연휴 직전 열흘 간 일평균 774.8건이 접수됐다. 그나마 악성 사기 범죄에 대한 홍보 활동을 강화해 전년 동일 기간 신고 건수(일평균 838건)보다는 7.6% 줄었다.

경찰은 이외에도 연휴 기간 민생침해 범죄 단속을 통해 고질적 악성 폭력 등 1994건을 단속하고 그중 40명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정혜정(jeong.hyejeo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