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연이은 승전고에 자신감 붙은 젤렌스키 "이번 겨울이 전환점"

"올겨울 러 점령서 벗어날 수 있다"…서방에 더 강력한 무기 지원 촉구

연이은 승전고에 자신감 붙은 젤렌스키 "이번 겨울이 전환점"
"올겨울 러 점령서 벗어날 수 있다"…서방에 더 강력한 무기 지원 촉구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최근 자국군의 잇따라 올린 성과와 관련해 "이번 겨울이 (전쟁의)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이날 키이우에서 열린 국제 콘퍼런스 '얄타 유럽전략' 연례회의 연설에서 이같이 밝히고 "이번 겨울엔 우크라이나가 (러시아군의) 점령에서 신속하게 벗어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우크라이나군은 전쟁 초기 러시아군에 빼앗겼던 동북부 하르키우를 되찾았다.
하르키우주 핵심 요충지 바라클리아, 이지움 등을 점령 중이던 러시아군은 우크라이나군의 공세에 거듭 밀려나다 결국 "부대를 재편성하기로 했다"며 사실상의 철수를 선언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군의 성과를 내세우면서도 "조금만 더 강력한 무기를 가졌더라면 점령에서 더 빨리 벗어날 수 있었을 것"이라며 서방에 더 강력한 무기 지원을 재차 호소했다.
서방은 끊임없이 우크라이나를 지원하고 있다.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앞서 8일 키이우를 예고 없이 깜짝 방문해 우크라이나와 유럽에 20억 달러 규모의 군사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와 별도로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도 6억7천500만 달러(약 9천억원) 규모의 무기를 지원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i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전명훈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