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찰스 3세 즉위, 달라지는 英 왕실 후계 구도…서열 1위는 누구

지난 6월 5일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즉위 70주년 '플래티넘 주빌리' 기념 행사에서 영국 왕실 가족이 발코니에 나와 국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왼쪽부터 커밀라 왕비, 찰스 3세,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윌리엄 왕세자의 장남 조지 왕자, 윌리엄 왕세자, 윌리엄 왕세자의 장녀 샬롯 공주, 케이트 미들턴 왕세자비, 윌리엄 왕세자의 막내 아들 루이 왕자. 로이터=연합뉴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8일(현지시간) 서거해 장남 찰스 왕세자가 찰스 3세로 왕위를 계승했다. 이에 왕실 후계 구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찰스 3세는 1948년 11월 14일 여왕과 남편 필립공 사이에 장남으로 태어났다.


그는 1952년 여왕이 즉위하면서 거의 평생 왕위 승계 1순위로 지냈다. 9살이던 1958년 영국 왕세자(Prince of Wales)로 책봉됐고 여왕의 서거로 74세의 나이에 왕위에 오르게 됐다.


찰스 3세의 즉위로 이제 그의 첫째 아들 윌리엄(40) 왕자가 왕위 계승 서열 1위가 되게 된다. 그 다음 승계 순위는 윌리엄의 큰아들 조지(9) 왕자, 둘째 샬럿(7) 공주, 막내 루이(4) 왕자 순으로 이어진다.


향후 찰스 3세가 세상을 뜨거나 자리에서 물러나면 윌리엄 왕자가 왕이 되게 된다. 이 경우 윌리엄의 부인 케이트는 왕비가 된다.


찰스 3세의 둘째 아들인 해리 왕자는 2020년 왕실로부터의 독립을 전격 선언하고 부인 메건 마클과 함께 미국으로 떠났지만, 여전히 왕위 계승 서열 5위에 있게 된다.


해리 왕자의 첫째 아들 아치, 둘째 딸 릴리벳이 차례로 서열 6, 7위가 된다.


여왕은 남편 필립공과의 사이에 찰스 3세 외에 앤 공주, 앤드루 왕자, 에드워드 왕자 등 자녀 4명을 뒀다.


여왕의 차남 앤드루 왕자는 왕위 계승 서열 8위가 되지만, 2019년 성폭행 의혹으로 피소된 뒤 왕실 일원으로서 모든 공식 임무를 중단했다. 이 때문에 그가 왕위에 오를 가능성은 거의 없다.



하수영(ha.su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