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담배 꺼달라 하자 폭행당해” 편의점주 경찰 신고 [영상]

인천의 한 편의점 점주가 술 취한 손님에게 담배를 꺼달라고 했다 폭행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2일 인천 논현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쯤 인천시 남동구 장수동 모 편의점 앞에서 “술에 취한 손님이 때렸다”는 여성 점주 A씨의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A씨가 같은 날 자동차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올린 폐쇄회로(CC)TV 영상에는 A씨가 편의점 밖 파라솔 의자에 앉아 있는 남성 2명에게 고개를 숙이고 두 손을 모아 뭔가를 요청하는 모습이 담겼다.

잠시 있다가 A씨가 남성을 향해 손가락질을 하자 남성 중 1명이 갑자기 일어나 A씨를 때리려 했고 A씨가 항의하듯 다가가자 남성은 A씨 어깨를 밀쳤다. 이어 얼굴을 때리려는 장면도 이어졌다.

경찰은 당시 상황이 담긴 CCTV 영상을 확보했으며 조만간 60대 남성 B씨를 불러 구체적인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한영혜(han.younghy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