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印놀이기구 15m 곤두박질…10명 다쳤는데 직원은 도망갔다

인도에서 15m 높이의 수직낙하 놀이기구가 제동장치 이상으로 곤두박질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최소 10여명이 부상을 입었으나 직원들은 사고 직후 현장에서 도망친 것으로 알려져 비판이 일고 있다.

5일(현지시간) 인도 매체 NDTV는 지난 4일 오후 9시께 인도 북부 펀자브주 모할리의 한 무역박람회장에서 놀이기구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4일(현지시간) 인도북부 펀자브주 모할리의 한 행사장에서 놀이기구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트위터 @ghazalimohammad 캡처.

15m 높이 기둥에 매달린 좌석을 수직으로 끌어올렸다가 급하강시키는 이 놀이기구는 지면으로 떨어지기 직전 제동 장치가 작동해 멈춘다.

하지만 이날 이 놀이기구는 제동 장치가 작동하지 않아 그대로 추락했다. 당시 놀이기구에 타고 있던 탑승자들은 그대로 지면에 부딪히는 사고를 당했다. 이 사고로 어린이와 여성 등 놀이기구에 탔던 10명이 머리와 목 등에 부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NDTV는 놀이기구가 땅에 부딪히는 충격으로 일부 승객들이 벨트가 풀려 밖으로 튕겨 나갔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또 사고 직후 비명과 울음소리가 들려 목격자들이 이들을 구하러 놀이기구 쪽으로 들어갔다고 했다.

NDTV는 “사고 직후 박람회 관계자와 놀이기구 운영사 직원들이 현장을 도망쳤다. 주최 측의 대처가 도마 위에 오르는 등 비난이 일고 있다”며 “현장에는 구급차가 마련돼 있지 않았고 부상자들은 경찰차를 타고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설명했다.

현재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와 주최 측의 과실 유무를 조사 중이다.




이보람.오욱진(lee.boram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