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태풍 힌남노] 쓰시마에 초속 44.7m 강풍…2명 사망

규수 3만8천 가구 정전…신칸센·항공기 결항·휴교

[태풍 힌남노] 쓰시마에 초속 44.7m 강풍…2명 사망
규수 3만8천 가구 정전…신칸센·항공기 결항·휴교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가장 가까이 접근한 일본 규수 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인명 피해와 정전 등 피해가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힌남노의 영향으로 6일 오전 3시 36분께 일본 나가사키현 쓰시마(對馬·대마도)시에서는 최대순간풍속 44.7m/s가 관측됐다. 이는 달리던 트럭이 옆으로 넘어지는 수준의 강풍이다.
나가사키현 곳곳과 후쿠오카현 후쿠오카시 등에서 최대순간풍속이 30m/s를 넘은 것으로 확인됐다.
태풍은 일대에 대량의 비를 뿌렸다.
시코쿠 고치현 쓰노초의 경우 이날 오전까지 72시간 최대 강수량이 388.5mm를 기록했다.
미야자키현 노베오카시에서는 6일 1시간 강수량이 47.0mm에 달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힌남노의 영향으로 6일 규슈 북부에서는 최대풍속(최대순간풍속)이 40m/s(60m/s)에 달할 전망이다.
최대순간풍속이 60m/s를 넘으면 주택이 붕괴하거나 철골 구조물이 변형되는 일이 생긴다.


규슈여객철도(JR큐슈)는 하카타와 구마모토를 오가는 고속열차 규슈신칸센의 운행을 6일 첫차부터 보류하기로 했으며 서일본여객철도(JR서일본)는 히로시마와 하카타 사이의 신칸센 운행을 중단한다.
규슈 각지의 재래식 철도는 운행 편수가 줄어든다.
후쿠오카시 교육위원회는 6일 전체 시립학교를 임시휴교하기로 했으며 후쿠오카현 기타큐슈시, 사가현 사가시, 나가사키현 나가사키시 등도 휴교를 결정했다.

항공기의 경우 전날 오키나와와 규슈 지역을 출발·도착지로 하는 항공편이 대량 결항했으며 6일에는 동해에 접한 공항에서 일부 결항이 예상된다.
규슈 각지를 오가는 연락선도 결항한다.
인명 피해 사례도 일부 보고됐다.

전날 오전 10시께 나가사키현 쓰시마시의 항구에서 어업에 종사하는 남성(82)이 물속에서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쓰시마미나미경찰서는 이 남성이 태풍의 접근에 대비해 어선을 고정하는 작업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추정하고 조사 중이라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니
니혼TV 등에 따르면 사가현 시로이시초에서는 전날 오후 70대 남성이 자택 옆 길에 쓰러져 있다가 이송됐으나 숨졌다.
그는 태풍에 대비해 지붕을 고정하는 작업을 하던 중 떨어졌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영 방송 NHK에 따르면 나가사키현 고토시에서는 다리를 건너던 80대 여성이 5일 강풍에 넘어져 경상을 입었다.
규슈전력은 6일 오전 4시 현재 규슈에서는 3만7천790가구에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했다.
sewonle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세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