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중국 쓰촨성 규모 6.8 강진 최소 21명 사망

중국 쓰촨성에서 5일 규모 6.8의 강진이 발생했다. 최소 21명이 사망했다.

쓰촨에서 발생한 지진 소식을 알리고 있는 CCTV 화면. AP=연합뉴스
중국 지진대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52분 18초(현지시간) 쓰촨성 성도(省都) 청두에서 남서쪽으로 221㎞ 떨어진 간쯔장족 자치주 루딩현에서 규모 6.9 지진이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16㎞다. 4분 뒤에는 쓰촨성야안시스몐현에서도 규모 4.2의 지진이 발생했다.

관영 중국중앙(CC)TV는루딩현에서 7명, 스몐현에서 14명이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쓰촨성은 2급 비상 대응 태세를 발령, 응급 지휘부를 꾸리고 응급 구조대와 소방대를 현지에 파견, 피해 주민 구조에 나섰다.

지진으로 바위가 굴러떨어져 도로가 훼손된 루딩현 모습. 신화=연합뉴스
지진 발생 지점 반경 200㎞ 이내에서 최근 5년간 규모 3 이상 지진이 79차례 발생했다고 중국 지진대가 밝혔다. 이 중 가장 규모가 컸던 지진은 2017년 8월 아바주지우자이거우현과 2013년 4월 야안시루산현에서 발생한 각각 규모 7.0 지진이었다. 지우자이거우현 지진으로 31명이 사망·실종했고. 525명이 다쳤으며 1만7000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루산현 지진 때는 사망·실종 217명, 부상 1만1470명, 이재민 231만명의 피해가 났다.



이해준(lee.hayjun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