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미일 국가안보실장 회의 첫날… 한·미, 한·일 회담 잇달아 열려

한미일 국가안보실장회의가 첫날인 8월31일(현지시간) 한미, 한일 안보실장간 양자 협의로 진행됐다.

1일 대통령실에 따르면 한미 안보실장 협의에서는 북핵 북한 문제, 한미 동맹 및 한미일 3자 안보협력 강화 방안, 인플레 감축법 등 주요 양자 현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31일(현지시간) 하와이 호놀룰루에서 열린 한미일 안보실장 양자회담을 마치고 호텔로 들어오고 있다. 뉴스1
한일 안보실장 협의에서는 북핵 공조, 한일관계 개선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양국은 강제징용 문제 해결을 시작으로 양국 관계를 개선하기 위한 방안들을 논의했다.

아울러 윤석열 대통령의 ‘담대한 구상’과 관련해서는 북한이 우리의 담대한 구상 제안을 받아들일 수 있도록 미국·일본과의 공조 방안을 중점적으로 협의했다.

이번 회의는 하와이의 미 인도·태평양사령부에서 열렸다.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은 이 자리에서 제이크 설리번 미국 국가안보보좌관, 아키바 다케오(秋葉剛男)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과 협의했다.



이해준(lee.hayjun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