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태현 국민연금공단 신임 이사장 “국민연금의 지속 가능한 미래 위해 전력”

김태현 국민연금공단 신임 이사장이 2일 오전 전북 전주시 덕진구 국민연금공단 앞에서 노조의 투쟁에 막혀 출근하지 못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태현 국민연금공단 신임 이사장은 2일 “국민연금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 이사장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국민연금제도의 지속가능성은 지금 세대뿐 아니라 다음 세대를 위해 반드시 이뤄야 할 절체절명의 과제”라며 “국민연금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안정적인 노후소득보장 체계를 구축하겠다. 국민이 바라는 제도개혁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특히 “일용근로자 등 노후 준비 취약계층을 발굴해 제도권 안으로 편입하고 보험료 지원대상을 확대해 가입 문턱을 낮추겠다”며 연금 사각지대 해소 의지도 밝혔다.

기금 운용과 관련해선 “전 세계적인 인플레이션, 금리 인상, 경기침체 우려 등이 큰 만큼 이에 대응한 기금운용의 리스크 관리가 매우 중요한 시기”라면서도 “국민연금과 같은 장기투자자에게 최근의 경제 상황은 보다 든든한 포트폴리오 구축을 위한 기회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 이사장은 취임 첫날인 이날 오전 9시 45분쯤 전주 국민연금공단으로 출근하려고 했으나 정문에서 국민연금 노조의 출근길 투쟁에 발길이 막혔다. 취임식 일정은 아직 잡히지 않았다.

김 이사장은 투쟁 중인 노조원들에게 “여러분이 걱정하는 여러 가지를 알고 있다. 나한테 전문가가 아니라고 하는데, 전문가라고 자부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연금) 문외한도 아니다”라고 말하는 등 설득에 나섰으나 노조는 김 이사장이 지나갈 길을 만들려는 직원들과 몸싸움을 벌이는 등 물러서지 않았다.

노조는 “보건복지부가 연금 제도와 관련 없는 기획재정부 출신 인물을 뽑아 공적 연금을 축소하려 한다”고 반발했다.




한지혜(han.jeehy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