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고양이 22마리 집안에 방치…7마리는 전염병으로 죽었다

방치됐던 고양이 중 한 마리. 사진 제주시 동물보호센터
제주에 있는 한 주택에 고양이 22마리가 한꺼번에 방치됐다가 구조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9일 제주도 동물보호센터에 따르면 지난 11∼12일 제주시는 시내 한 주택 안에 방치된 샴 고양이 새끼 등 22마리를 구조해 제주도 동물보호센터로 인계했다.

해당 주택에는 세입자가 살고 있었지만, 세입자는 연락이 닿지 않아 집주인이 방을 확인해 이들 고양이를 발견하게 됐다.

제주시는 최초 해당 주택의 방에서 14마리를 발견한 이후 주택 주변에서도 유기된 것으로 보이는 고양이 8마리를 추가로 발견해 구조했다.

동물보호센터에 넘겨진 이들 22마리 중 7마리는 파보바이러스라는 치명적인 전염병에 걸려 곧바로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동물보호센터는 전염병으로 죽은 고양이와 같은 공간에서 생활한 다른 고양이 15마리도 같은 전염병에 걸렸을 수 있어 긴장하고 있다.

동물보호센터는 이달 29일까지 고양이 주인을 찾은 후 주인이 나타나지 않으면 입양 등의 절차를 밟기로 했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이들 고양이가 유기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하수영(ha.su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