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종국 이상형은 최여진인데? "허경환과 결혼하고파" 깜짝 [종합]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수형 기자]  ‘미우새’에서 최여진이 김종국 이상형으로 떠오른 가운데 그의 이상형은 허경환이라 꼽았다. 

14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우새'에서 최여진이 출연했다. 

이날 매력녀 최여진이 스페셜 MC로 출연,  길쭉길쭉한 비주얼로 등장하자 모벤져스들은 감탄, 최여진은 '골때리는 그녀'로 활약, 축구에 진심인 모습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그만큼 운동을 많이한 탓에 체형이 바뀌어서 남자바지를 입는다고, 최여진은 "옷 사이즈 변했다 허벅지 특히, 너무 벌크업이 돼서 단단해졌다"며  "남자 바지 입더니 맞더라, 여자옷은 타이트하다"며 깜짝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최여진에게 김종국 만큼 운동 중독인지 물었다.  최여진은 "결이 다르다  남자다운 실전형 운동과 달리 난 즐겁과 레저용운동"이라고 대답, 절약정신도 투철하다는 그는 "헬스장에서 러닝머신마다 TV용 모니터 켜지 않나 전기요금 아까워 모니터를 하나씩 다 끄고 다녔다"고 했다. 이에 서장훈은 "이 정도면 거의 김종국 이상형"이라며 놀라워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이 가운데 최여진이 '미우새' 아들 중 이상형이 있다고 했다.  김희철, 허경환, 토니안 중 한 명이라고. 그 주인공은 바로 허경환이었다.  이유를 묻자 최여진은 "같이 있을 때 웃고 즐거운게 중요하다"며  "또 다정하고 운동, 사업도 열심히 하지 않나"고 했다. 

계속해서  서장훈은 "최여진이 장난으로 허경환에게 결혼할래? 했다더라"고 하자,  최여진은 "호감 이것보다 (진심보다) 이런 사람이면 괜찮겠다 생각했다"고 대답했다. 이에 서장훈은 "장난 아닌데요, 어머니? 이 정도까지야?"라며 깜짝, 신동엽도 "농담 반 진담반 같다"고 했다. 이에 최여진은  "그만큼 (허경환이)재밌다는 것,  제가 워낙 거침없다보니 그렇게 장난친 것"이라 둘러댔다.  허경환은 '마흔파이브' 멤버들과 박성광 집에서 모였다.  '미우새' 고정 멤버가 된 것을 자축한 분위기.  김원효는  "어쩐지 우리 와이프(심진화)가 여자소개시켜준다니 괜찮다고 하더라"고 하자,  허경환은 "('미우새'하려고)많은 선 자리 놓쳤다"며 미우새 고정과 맞바꾼 소개팅 일화를 전했다. 

박성광은 허경환에게  "'미우새' 고정하려면 결혼 안 해야하는데, 허경환 마흔 둘, 마흔 다섯까지솔로로 있을 거냐"고 물었다. 안그래도 허경환은  결혼압박이 38세부터 계속 있었다고. 허경환은   "성광이 결혼하고 더 심해져 갑자기 우울하고 나만 소외된 것 같더라"며  "이게 제대로 된 삶인가 돌아보는 타이밍에 '미우새' 형들은 험한일 겪고도 즐겁더라,  내가 힐링이 되겠구나 싶었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SBS 예능 '미우새'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ssu08185@osen.co.kr

[사진] ’미우새'  


김수형(ssu08185@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