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놀토' 소녀시대 키 "신곡 소개 완벽 가능"···수영 "이게 되네?"[Oh!쎈 리뷰]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오세진 기자] ‘놀라운 토요일' 키가 소녀시대 새 멤버가 되는 사태가 발생했다.

6일 방영된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서는 15주년 기념, 5년 만의 완전체 '소녀시대'가 등장했다. '놀토' 멤버인 태연은 소녀시대 멤버들과 등장했다. 키는 "와, 이게 되네?"라고 말했으며 붐은 감격한 표정으로 소녀시대를 반겼다. 데뷔부터 시작해 수많은 신드롬과 기록을 갈아치운 걸그룹 역사의 톱 중 하나인 소녀시대의 완전체 활동은 추억을 불러일으키기 마련이었다.

게다가 소녀시대는 이번 신곡 'foever1'의 무대를 선보였다. 제작진조차 감격한 듯 "탱구가 본업을 한다"라는 자막을 달아줄 정도. 붐은 "지금 보인 무대가 신곡이냐"라고 물었다. 또 붐은 “5년 만에 소녀시대 완전체가 뭉쳤다”라면서 “신곡 어떤 멤버가 소개할 거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수영은 “오늘 소개할 멤버는 키가 할 것”이라며 자연스럽게 샤이니 키에게 토스했다. 키는 어지간한 무대를 섭렵한, 특히 SM과 소녀시대 팬들에게는 너무나 익숙한 존재였다. 수영의 아무렇지 않은 장난은 키에게 기회가 되었다. 키는 “천재 작곡가께서 작곡한 거고 소녀시대의 세계관이 이어진 곡이다. 효연 누나가 들으면 빠져나올 수 없는 곡”라고 술술 불었다.

박나래는 “저걸 하네”라며 고개를 절레절레 저었으며, 수영은 입모양으로 살짝 “이게 되네”라는 식으로 뻥긋거린 후 벙찐 표정을 지울 수 없어서 웃음을 유발했다./osen_jin0310@osen.co.kr

[사진]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 방송화면 캡처


오세진(osen_jin0310@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