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는 사람은 다 아는 잔나비 최정훈의 잔망댄스 ('불후')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박소영 기자] ‘불후의 명곡’ 록 페스티벌 in 강릉 2부에서 밴드 잔나비 최정훈의 댄스 본능이 폭발한다.

오늘(6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567회는 지난 주에 이어 ‘2022 록 페스티벌 in 강릉’ 2부로 꾸며진다. 1부와 마찬가지로 김창완밴드, YB, 크라잉넛, 몽니, 육중완밴드, 잔나비, 멜로망스까지 대한민국 대표 밴드들이 출격해 차원이 다른 무대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잔나비의 최정훈이 잔망스런 움직임으로 관객들의 마음에 불을 지른다. 최정훈은 ‘1평 댄스’의 진수를 보여준다. 대형무대의 단 1평만을 사용한 반전 잔망 댄스로 시선을 사로잡은 것.

이날 잔나비는 신중현과 엽전들의 ‘미인’을 비롯해 잔나비의 ‘사랑하긴 했었나요 스쳐가는 인연이었나요 짧지않은 우리 함께했던 시간들이 자꾸 내 마음을 가둬두네’,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 등 명곡 퍼레이드를 펼쳤다. 관객들은 뜨거운 환호성과 떼창, 플래시 응원으로 잔나비의 무대에 녹아 들었고, 잔나비와 관객이 하나된 전율의 무대가 탄생했다. 특히 관객들의 앙코르 요청이 쏟아지자 잔나비 최정훈은 잔망스런 댄스로 응답해 객석을 더욱 뜨겁게 달아오르게 만들었다는 후문.

독보적인 감성의 밴드 잔나비가 선사하는 명곡 파티와 잔나비 최정훈 표 잔망 댄스는 오늘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록 페스티벌 in 강릉 2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매 회 다시 돌려보고 싶은 레전드 영상을 탄생시키는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10분 KBS2TV에서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불후


박소영(comet568@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