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영상] 뒤집힌 보트서 16시간 사투…60대 프랑스인 '이것' 덕에 살았다

[영상] 뒤집힌 보트서 16시간 사투…60대 프랑스인 '이것' 덕에 살았다

[https://youtu.be/mR1mGoVv1sE]

(서울=연합뉴스) 62세 프랑스 남성이 뒤집힌 보트 아래서 16시간 만에 극적으로 구조됐습니다.
보트 안에 숨 쉴 수 있는 공간, 에어포켓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습니다.
BBC 방송이 3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인데요.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이 남성은 1일 오후 8시 23분 스페인 북서부 갈리시아 인근에서 조난 신호를 보낸 이후, 이튿날 정오쯤 구조될 때까지 보트 안의 물이 찬 공간에서 구명복을 입은 채 생존을 위한 사투를 벌였습니다.
스페인 구조 당국은 조난신호 접수 즉시 잠수부 5명을 실은 구조 선박과 헬리콥터를 파견해 12m 크기의 보트를 발견했는데요.
파도가 너무 거친 탓에 구조작업을 아침으로 미룰 수밖에 없었습니다.
잠수부들은 이튿날 날이 밝은 뒤 뒤집힌 선체에 올라, 선체를 두드리며 자신의 생존을 알린 이 남성을 구조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남성은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제작 : 진혜숙·정다운>
<영상 : 로이터·트위터@salvamentogob>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다운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