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드림아트 콘테스트 수상자 12명 선정

만 4세 새뮤얼 이군 특별상
6일 더 소스몰서 시상·전시
심사위 “표현력 뛰어나 감탄”

제3회 드림아트 콘테스트 12명 수상자의 작품들. [센터 제공]

제3회 드림아트 콘테스트 12명 수상자의 작품들. [센터 제공]

한미특수교육센터(이하 센터, 소장 로사 장)가 지난 5~6월 개최한 발달장애인 미술대회 ‘제3회 드림아트 콘테스트’에서 총 12명이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발달장애인의 예술적 재능을 발굴하고 장려하기 위해 열린 이 대회엔 전국 각지에서 한인과 타인종을 합쳐 50명이 응모했으며, 본선에 진출한 35점의 작품 출품자 가운데 12명이 수상자로 최종 선정됐다.
 
수상자는 크리스토퍼 데이, 새뮤얼 이, 크리스티 이, 김광휘, 앤드루 김, 로렌 박, 앤서니 유, 앤디 박, 하이디 동, 라이언 오, 커리사 파체렐리, 케일럽 코원 등이다.
 
센터 측은 오는 6일 오전 10시부터 부에나파크의 더 소스 몰에서 시상식을 연다. 12명 수상자에겐 각 300달러의 상금과 트로피가 전달된다.
 
이들 가운데 3명은 후원단체가 주는 특별상도 받는다. 재외동포재단상은 크리스토퍼 데이, 오픈뱅크상은 만 4세로 대회 최연소 수상자인 새뮤얼 이군, OC한인상공회의소상은 크리스티 이양에게 각각 돌아간다.
 
가작에 오른 13명에겐 각 50달러 상품권과 상장이 제공된다.
 
센터 측은 12명 수상자 작품과 가작, 지난해 특별상 수상자 피터 안, 레이먼드 김씨의 작품을 오후 4시까지 전시할 예정이다.
 
전시가 진행되는 동안 현장에선 올해 수상작들로 제작된 에코 백과 스티커 등의 상품도 함께 전시된다. 제1회 대회 수상자인 데이비드 이씨가 출간한 책 ‘잭 인 더 정글’ 사인회도 열린다.  
 
남가주한인미술가협회장을 지낸 미셸 오 심사위원장은 “해를 거듭하며 작품의 수준이 향상돼 수상자 선정이 매우 힘들었다. 상상력과 창의력, 표현력이 매우 뛰어나 감탄했다”고 전했다.
 
로사 장 센터 소장은 “드림아트 콘테스트가 더욱 발전하고 이를 통해 발달장애아를 둔 부모들이 자녀의 관심과 재능을 빨리 발견해 개발해 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발달장애 오렌지카운티 지역센터와 UCLA 자폐센터 등 제휴 단체들에게도 감사드린다. 특별한 시상식과 전시회에 많은 분들이 함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는 센터에 전화(562-926-2040)로 하면 된다.

임상환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