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일·인니 정상회담…중국 겨냥해 "해양질서 유지 협력 의견일치"(종합)

인니·미군 합동훈련에 자위대 참여 논의…인니, 일본산 식품 수입 규제 철폐 11월 양국 자유무역협정 개정안 서명키로…자카르타 전철사업 등 협력 강화

일·인니 정상회담…중국 겨냥해 "해양질서 유지 협력 의견일치"(종합)
인니·미군 합동훈련에 자위대 참여 논의…인니, 일본산 식품 수입 규제 철폐
11월 양국 자유무역협정 개정안 서명키로…자카르타 전철사업 등 협력 강화


(도쿄·자카르타=연합뉴스) 박성진 박의래 특파원 =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27일 도쿄에서 조코 위도도(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열고 중국의 해양 진출 대응 등 지역과 양국 간 현안을 논의했다.
기시다 총리는 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실현을 포함해 해양 질서 유지를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는데 의견이 일치했다"고 밝혔다.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은 미국과 일본이 중국의 해양 진출을 견제하기 위해 추진하는 구상이다.
이와 관련해 일본은 인도네시아의 해상보안 능력 향상을 위해 순시선 제공을 위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
회담에서는 일본 육상자위대가 다음 달 인도네시아에서 실시되는 인도네시아군과 미군의 합동훈련에 처음으로 참가하는 등 양국 간 안보 협력 문제도 논의됐다.
두 정상은 또 양국 간 무역 확대와 투자 강화에 나서기로 했다.
조코위 대통령은 "내년 11월 발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인도네시아-일본 경제파트너협정(IJEPA) 개정안이 확정돼 서명할 수 있게 됐다"며 참치·바나나·파인애플 등 일부 제품에 대한 관세 인하 지원과 망고 제품 시장접근 지원을 일본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IJEPA는 일본과 인도네시아 간 자유무역협정으로 2008년 7월에 발효됐다.


양국 정상은 또 오는 11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다.
인도네시아는 올해 G20 의장국으로 조코위 대통령은 G20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에 협력을 요청하기 위해 동아시아를 순방하고 있다.
미국 등 G20의 서방 회원국들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이유로 G20 정상회의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초청하지 말 것을 인도네시아에 요구했으나 비동맹 중립 외교를 고수해온 인도네시아는 푸틴 대통령뿐 아니라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도 회의에 초청했다.
기시다 총리는 일본이 인도네시아 수력발전소 계획 등과 관련해 436억엔(약 4천200억원)의 차관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조코위 대통령은 2011년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 이후 유지해 온 일부 일본산 식품의 수입 규제를 모두 철폐했다고 밝혔다.
또 두 나라는 자카르타를 남북과 동서로 연결하는 도심 전철(MRT) 사업과 서파푸아 산업단지, 파팀반 항만과 유료 도로 확장 사업 등 일본이 참여하는 인도네시아의 여러 프로젝트를 위한 협력 방안도 논의했다.
이날 정상회담은 지난 4월 기시다 총리가 인도네시아를 방문해 조코위 대통령을 만난 이후 3개월 만에 개최됐다.
25일 동아시아 순방에 나선 조코위 대통령은 전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정상회담 했으며 이날 기시다 총리와 회담 뒤 서울로 이동해 28일 윤석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할 예정이다.

sungjinpar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박의래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