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대통령실, 업무추진비 첫 공개....50여일간 3억7659만원 집행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22일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과천분원에서 열린 장·차관 국정과제 워크숍에서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윤석열 정부가 출범한 5월 10일부터 6월 30일까지 대통령 비서실과 국가안보실이 총 3억7659만 원의 업무추진비를 집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5년 전 같은 기간 3억9956만 원을 쓴 문재인 정부 청와대 비서실과 안보실보다 2000만 원 가량 적은 액수다.

지난 19일 대통령실 홈페이지에 공개된 업무추진비 집행내역에 따르면, 비서실과 안보실은 정책조정 및 현안 관련 간담회 비용으로 지금까지 2억827만 원을 지출했다. 총액의 55.3% 수준이다.


이어 국내외 주요 인사 초청 행사비로 8304만 원(22.1%), 국가기념일 행사 지원 및 기념품비로 4911만 원(13.0%), 부서 업무추진 지원 등 기타경비로 3617만 원(9.6%) 등을 사용했다.

비서실과 안보실의 업무추진 관련 연간 예산은 총 61억5084만 원 규모다. 총무비서관실은 다른 정부 부처와 마찬가지로 업무추진비 집행내역을 분기별로 공개해왔다.




김다영(kim.dayoung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